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우물 - 이영광
뚜르 2023.02.17 08:45:56
조회 234 댓글 4 신고


우물 - 이영광

우물은,

동네 사람들 얼굴을 죄다 기억하고 있다

우물이 있던 자리

우물이 있는 자리

나는 우물 밑에서 올려다보는 얼굴들을 죄다

기억하고 있다

 

<블로그 '시와 음악이 머무는 곳'>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첫사랑   곽춘진 251 23.05.01
5월의 기도   (2) 도토리 340 23.05.01
5월의 노래   도토리 267 23.05.01
계절의 여왕 5월에게   도토리 941 23.05.01
♡진정한 기쁨 ♡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2) 백두산 194 23.05.01
♡ 인생은 한 권의 책이다  file (4) 청암 272 23.05.01
미모사 같은 사람   뚜르 195 23.05.01
오월의 기도 /정미화  file (4) 뚜르 286 23.05.01
누우면 죽고 걸으면 산다   직은섬 213 23.05.01
당신은 (자작글)   (2) 미지공 211 23.04.30
천숙녀의 [짧은 편지]  file 모바일등록 k남대천 183 23.04.30
같은 날 따로 세상을 떠난, 미국사 최대 라이벌   뚜르 147 23.04.30
또 사월은 가고 /이구락  file (2) 뚜르 193 23.04.30
가슴의 노래   도토리 135 23.04.30
강물   도토리 75 23.04.30
꽃소주   도토리 80 23.04.30
오월   소우주 175 23.04.30
♡ 다시 한 번 보고픈 사람  file (2) 청암 267 23.04.30
당신의 웃는 모습은 사랑입니다   (1) 직은섬 201 23.04.30
사랑의 우산   (2) 도토리 171 23.04.29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