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우리는 마음부터 만났습니다
직은섬 2023.02.16 08:29:03
조회 299 댓글 1 신고

 


우리는 마음부터 만났습니다.
마음에 글을 놓았고 글에 마음을 그렸습니다.
그리고 그 마음에 그 글에 서로 만났습니다.
그것이 우리입니다.
우리는 마음부터 만났습니다.
그리움을 두고서 서로 다른 그리움이지만
너무나 같은 향기에 그리움이기에
우리는 서로 그 향기에 취할 수 밖에 없었습니다.
그것이 우리입니다.
우리는 마음부터 만났습니다.
또 하나의 이름 앞에서
그 이름에 부끄럼없고자 그 이름에 상처없고자
어쩌면 어색 할 수도 있는
순수함으로 서로 만났습니다.
그것이 우리입니다.
우리는 마음부터 만났습니다.
아주 먼 곳에서 아주 가까운 곳에서
우리의 거리 얼마인지 모르지만
그저 만남의 거리를 잊지 않고서
추억 속에 친구처럼 우리는 글을 전하며 만났습니다.
그것이 우리입니다.
우리는 마음부터 만났습니다.
그것이 어설픈 마음일지라도 같은 마음이길 바라며
이해해 줄 수 있는 마음이길 바라며
우리는 마음부터 만났습니다.
그럿이 우리입니다.
마음부터 만난 우리
오래동안 간직하고 싶어집니다.
- 좋은 글 -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첫사랑   곽춘진 251 23.05.01
5월의 기도   (2) 도토리 340 23.05.01
5월의 노래   도토리 267 23.05.01
계절의 여왕 5월에게   도토리 941 23.05.01
♡진정한 기쁨 ♡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2) 백두산 194 23.05.01
♡ 인생은 한 권의 책이다  file (4) 청암 272 23.05.01
미모사 같은 사람   뚜르 195 23.05.01
오월의 기도 /정미화  file (4) 뚜르 286 23.05.01
누우면 죽고 걸으면 산다   직은섬 213 23.05.01
당신은 (자작글)   (2) 미지공 211 23.04.30
천숙녀의 [짧은 편지]  file 모바일등록 k남대천 183 23.04.30
같은 날 따로 세상을 떠난, 미국사 최대 라이벌   뚜르 147 23.04.30
또 사월은 가고 /이구락  file (2) 뚜르 193 23.04.30
가슴의 노래   도토리 135 23.04.30
강물   도토리 75 23.04.30
꽃소주   도토리 80 23.04.30
오월   소우주 175 23.04.30
♡ 다시 한 번 보고픈 사람  file (2) 청암 267 23.04.30
당신의 웃는 모습은 사랑입니다   (1) 직은섬 201 23.04.30
사랑의 우산   (2) 도토리 171 23.04.29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