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사랑을 하면서 살아도 모자라는 인생 길
직은섬 2023.01.26 07:00:19
조회 463 댓글 1 신고


◈ 사랑하며 살아도 너무 짧은 우리네 삶 ◈
인생길 가다보면 서로 만나 웃기도하고
울기도하고 그러면서 사는 게지 뭐 그리
잘난 자존심으로 용서하지 못하고
이해하지 못하고 비판하고 미워하는지...
사랑하며 살아도 너무 짧은 우리네 삶
베풀어주고 또 줘도 남는 것들인데
뭔 욕심으로 무거운 짐만 지고 가는
고달픈 나그네 인생인가?
왜 그리 마음에 문만 닫아걸고
더 사랑하지 않고 더 베풀지 못하는지...
서로 아끼고 사랑해도 짧고 짧은
허망한 세월인 것을 미워하고 싸워봐야
서로 마음의 상체기 흔적만 가슴깊이
달고 갈텐데. 있으면 만져보고 싶고
없으면 더 갖고 싶은 마음 가지면
더 갖고 싶고 먹으면 더 먹고 싶은 게
사람의 욕심이라 하지 않았던가?
채울 때 적당이 없고
먹을 때 그만함이 없으니
우리네 욕심한도 끝도 없다고 하네.
내 마음에 내분수를 적당한마음 그릇에
담아두고 행복이라 느끼며 사는 것이지.
뭐 그리 욕심을 부려 강하게 집착하고
놀부 같은 만인의 동화 속 주인공으로
생을 마감하려하나?
흥부 같은 삶으로 남은 우리인생길에
동참시킨다면 크게 진노하거나
슬퍼지는 삶은 없을 것 같네.
언제나 그러하듯 나누지 못한 삶을 살지라도
지금 만날 수 있음에 감사하고
웃음을 안겨줄 수 있는 고향 같은 포근한
친구 있기에 오늘도 행복한 미소를 지어보네.
옴김글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가장 소중한 시간 ♡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new 백두산 61 23.03.30
벚꽃의 노래   new (1) 도토리 80 23.03.30
목련   new 도토리 63 23.03.30
개나리꽃   new 도토리 53 23.03.30
♡ 사랑에 빠진 사람은  file new (1) 청암 144 23.03.30
아내의 애인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276 23.03.30
함께해서 행복 함니다   new 직은섬 123 23.03.30
슬픔을 이기는 방법   new (2) 뚜르 164 23.03.30
선운사에서 /박얼서   new (1) 뚜르 118 23.03.30
박하사탕  file 모바일등록 (3) 가을날의동화 244 23.03.29
복자기나무 꽃 /백승훈   뚜르 154 23.03.29
다시 시작하기   뚜르 202 23.03.29
♡ 외로움에서 벗어날 수 있을 때  file (2) 청암 197 23.03.29
따뜻한 마음이 있기에   (1) 직은섬 208 23.03.29
그 깊이만큼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331 23.03.28
구석에게   뚜르 186 23.03.28
가분수형 성장   뚜르 171 23.03.28
한줄명언 좋은 글귀 모음   (1) 바운드 173 23.03.28
♡ 생각은 창조의 자궁이다  file 청암 182 23.03.28
그러나 나는 그러지 않을 것임니다   (1) 직은섬 159 23.03.2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