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귀향 /정채균
뚜르 2022.10.13 08:49:50
조회 207 댓글 2 신고



느긋이 여유 부리는 아침
들길 따라 산책하노라면
맑은 여울물 소리와
산새 지저귐이 문안 전하고
이슬 맺힌 들꽃이 반겨
주름진 얼굴에 웃음꽃 핀다

골안개 걷혀
드러나는 구부러진 솔숲
한 폭 그림 되어
마음에 전시회 열고
고즈넉한 산골 어둠 내리면
보름달과 어우러지는 뭇별
한 아름 쏟아져 안긴다.

- 정채균 님

<사색의 향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도깨비방망이   도토리 225 23.01.09
있는 그대로의 사랑   직은섬 376 23.01.09
♡ 인내와 용기를 가져야 한다  file (2) 청암 296 23.01.09
가만히 있지 못하는 아이   (2) 뚜르 214 23.01.09
병원 가는 길  file 모바일등록 김별 236 23.01.08
아침의 노래   도토리 254 23.01.08
아름답고 화평한 새해 되기를! /오정방   (2) 뚜르 298 23.01.08
♡ 그대는 나의 전부입니다  file (2) 청암 377 23.01.08
아름다운 하루   (1) 직은섬 446 23.01.08
無塩女(무염녀)   (4) 뚜르 254 23.01.08
꽃잎 묵상   (2) 도토리 233 23.01.07
우리가 살아 가는 길   직은섬 354 23.01.07
감기라는 바이러스씨 / 최영철   (2) 뚜르 151 23.01.07
♡ 나를 믿어라 내 인생을 믿어라  file 청암 339 23.01.07
빗속에 버려진…   뚜르 219 23.01.07
님이 오시는 길  file 모바일등록 (2) 김별 235 23.01.06
♡친구♡카톡으로 받은글   모바일등록 (1) 백두산 322 23.01.06
마음 - 김광섭   (4) 뚜르 323 23.01.06
가장 강한 사람   (2) 뚜르 319 23.01.06
♡ 우리의 사랑은 언제나 아름답다  file (2) 청암 368 23.01.06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