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봄의 말
56 산과들에 2022.01.20 16:50:03
조회 136 댓글 1 신고

봄이 속삭인다

꽃피워라

희망하라

사랑하라

삶을 두려워하지 마라

 

소년 소녀들은 모두 알고 있다

봄이 말하는 것을

살아라. 자라나라. 피어나라

희망하라. 사랑하라. 기뻐하라. 새싹을 움트게 하라

몸을 던져 두려워하지 마라!

 

노인들도 모두 봄의 속삭임을 알아듣는다

늙은이여. 땅속에 묻혀라

씩씩한 아이들에게 자리를 내어주라

몸을 내던지고, 죽음을 두려워하지 마라

 

-헤르만 헤세-

6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 이유 없는 사랑 이유 있는 이별  file (6) 청암 202 22.05.26
내려놓음 끝에 행복이 있다   (4) 뚜르 228 22.05.26
초가에 남은 자 /정채균   뚜르 110 22.05.26
​ 상한 마음 빨리 극복하기   (2) 뚜르 122 22.05.26
한컷의 오늘 사진  file 라이더카우보.. 91 22.05.26
바람의 언덕  file (2) 예향도지현 87 22.05.26
내 안에 특별한 사람   (1) 네잎크로바 123 22.05.26
아름다운 사람아  file 모바일등록 (7) 가을날의동화 326 22.05.26
희망의 배후   도토리 144 22.05.26
선택의 갈림길에서  file (4) 하양 261 22.05.26
운이 닿았어  file (2) 하양 235 22.05.26
나라는 존재를 내가 믿어주기를  file (4) 하양 259 22.05.26
나이 들어간다는 건   은꽃나무 130 22.05.26
바람만이 아는 대답   은꽃나무 101 22.05.26
어느 하늘에 보내는 편지   은꽃나무 87 22.05.26
박규원의 [ 오월에 쓰는 편지 ]  file 모바일등록 (8) k하서량 670 22.05.26
봄비와 가을비   도토리 155 22.05.25
그가 내 얼굴을 만지네  file 모바일등록 김별 85 22.05.25
푸른 일기장 / 임은숙  file 행운초 190 22.05.25
나무로 만들어진 닭   (4) 뚜르 162 22.05.2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