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 작은 사랑입니다/ 김현수 ]
15 마음의글 2022.01.19 11:40:06
조회 348 댓글 10 신고

 

 


 

 

[ 작은 사랑입니다/ 김현수 ] 

 

 

 

 

 

 

내 사랑은 

눈앞에 보이는 들녘 조차도 

마음에 담을 수 없이 너무 좁고 작아서 

 

당신을 담고 

사랑을 담고 

세상을 담기에는 턱없이 부족한 사랑입니다 

 

 

꽃잎이 떨어지는 것만 보아도 

눈가에 눈물이 촉촉하게 고이는 

마음도 여리고 눈물도 많은 사람입니다 

 

 

그렇게 부족하고 작은 마음인데 

하늘을 담고 

햇살을 담고 

별을 가슴에 담을 수 있겠나요 

 

 

당신의 크나큰 사랑을 생각하면 

가슴이 저려 오고 

마음이 아파와 슬픔이 밀려오기도 하고 

 

밤이다 주체할 수 없는 그리움에 

닭똥 같은 눈물이 왈칵 쏟아지기도 합니다 

 

 

어쩌다 슬퍼하는 사람을 보면 

가슴에 시퍼런 멍이 든 것처럼 아파지면서 

눈물이 하염없이 흘러내리기도 하고 

 

 

어쩌다 아파하는 사람을 보면 

심장 한 귀퉁이 도려내 주고 싶을 만큼 

마음이 너무 여리고 작습니다 

 

 

난 그렇게 마음이 작아서 

내가 힘이 들 때 당신의 위로를 받기보다는

 

그저 당신 옆에 있다는 

그 사실 하나로도 

스스로 행복해할 줄 아는 그 정도 일 뿐입니다

 

 

 

진실로 사랑하면 

사랑하는 사람의 향기가 

달빛과 비교할 수 없을 만큼 아름답고 

 

별빛보다 더 영롱한 마음이 되어 

맑고 밝은 빛을 

세상을 향해 비춰 준다고 합니다 

 

 

하지만 나는 

방안의 촛불 향기 하나도 채우지 못하는 

너무 소소하고 작은 마음이라 

 

달빛과 별빛이 가슴에 스며들면 

솜사탕처럼 달콤하게 

가슴 안에 채워 둘 수가 없습니다

 

 

그러니 밤하늘 같이 고요하고 

우주 같이 넓고 큰 당신의 사랑을

 

어찌 내 작은 가슴에 

내 좁은 마음에 담아 놓을 수 있을까요 

 

 

다만 가랑비 같이 작은 나의 사랑으로 

당신의 깊고 넓은 큰 사랑을 

풍성하게 적시지는 못하겠지만 

 

당신을 가슴속에 간직하는 

그것 하나만으로도 

그저 행복해합니다

 

 

 


 


 

7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타인의 시선에 갇히지 마라  file (4) 하양 402 22.05.17
남을 탓하면  file 하양 328 22.05.17
사는법   (2) 산과들에 165 22.05.16
알 수 없어요   산과들에 106 22.05.16
참좋은 당신   (1) 산과들에 147 22.05.16
한 번의 거짓말   무극도율 120 22.05.16
자랑스러운 韓國人 (Proud Korean)   무극도율 98 22.05.16
어떻게 하면 사람이 꽃보다 아름다울 수 있는가?   무극도율 125 22.05.16
5월의 꽃향기 넝쿨장미  file (1) 미림임영석 199 22.05.16
오늘의 사진 한컷  file 라이더카우보.. 113 22.05.16
세상이 아름다운 것은  file 모바일등록 김별 215 22.05.16
#책속의_한마디_올곧은_자신감  file 책속의처세 81 22.05.16
누구를 가장 사랑하나요?   뚜르 206 22.05.16
마음에 따라 달라지는 판단   (2) 뚜르 281 22.05.16
소규모 인생 계획 - 이장욱   뚜르 151 22.05.16
5월   무심함 110 22.05.16
♡ 사랑의 표현  file (6) 청암 325 22.05.16
민들레 영토   무심함 95 22.05.16
5월의 시 - 이해인   (1) 무심함 128 22.05.16
마음이 말하는것은 무엇일가   네잎크로바 131 22.05.1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