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황새의 희생
100 뚜르 2022.01.15 08:36:34
조회 266 댓글 0 신고

황새는 예로부터 길조(吉鳥)로 여겨졌는데
황새가 군락을 이루면 큰 벼슬을 할 사람이나
만석꾼이 태어난다는 속설이 있을 정도로
친근한 우리나라 농촌의 텃새입니다.

하지만, 현재는 줄어드는 개체로 인해
멸종위기종이 된 황새는 다른 새들과는 다른
특징을 가지고 있습니다.

먼저 황새는 한번 짝을 맺으면
평생 자신의 짝을 보살피는 독특한 새인데
심지어 수컷이 죽으면 암컷은 죽기까지
혼자 사는 일도 종종 있다고 합니다.

그리고 깊은 부부애만큼이나
더 특별한 것이 있는데 그건 바로
‘자녀 사랑’입니다.

대부분의 새는 수컷과 암컷이 번갈아 가며
먹이를 물어 오는데 황새는 먹이를 하나씩 물어오지 않고
다량의 먹이를 가슴속에 품고 와서는
목에 힘껏 힘을 줘서 연신 먹이를
둥지에서 토를 한 뒤 새끼들에게 먹이를
골고루 나눠줍니다.

황새의 이러한 행동은 새끼들끼리의
먹이 경쟁을 낮춰 자칫 경쟁에서 도태되는 개체가
나오지 않도록 하기 위한 것입니다.

황새의 또 다른 특징으로는 ‘효’가 있습니다.
다 자란 성채가 된 새끼 황새들은
자유롭게 훨훨 날아갈 수 있지만
나이가 들어 병든 부모 황새를 위해 먹이를 물어다 주고,
자신의 큰 날개로 쇠약한 부모를
정성스레 보호합니다.

이러한 황새를 보고 로마 시대에는
자녀가 나이 든 부모를 의무적으로 보살피도록 하는
‘황새 법’을 만들기도 했습니다.

 

 

부모의 사랑, 효.
이 두 가지는 한낱 미물도 깨닫고 지키는
자연의 섭리와 같습니다.

그리고 이 둘의 공통된 핵심은
바로 ‘희생’입니다.

부모의 사랑, 자녀의 사랑
모두 희생을 바탕으로 세워진
귀한 섭리입니다.

 

# 오늘의 명언
사랑은 자기희생 없이는 생각할 수 없는 것이다.
– 도스토예프스키 –

 

<따뜻한 하루>

4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가뭄이 너무너무 길어요!  file 미림임영석 114 22.05.23
사랑만 하며 살고 싶다   대장장이 148 22.05.23
#부와성공의인사이트_유대인탈무드명언  file 책속의처세 98 22.05.23
오늘의 사진 한컷  file 라이더카우보.. 109 22.05.23
꿀벌의 침   (2) 뚜르 198 22.05.23
나만의 재주   (4) 뚜르 241 22.05.23
살다 보면 살아진다 ​/박상천   (2) 뚜르 193 22.05.23
나를 위한 명심 보감   네잎크로바 168 22.05.23
♡ 어머니의 품  file (7) 청암 196 22.05.23
그리움의 꽃은 시들지 않는다  file (2) 예향도지현 140 22.05.23
천사의 나팔 악마의 나팔  file 모바일등록 (1) 김별 109 22.05.23
시간이 흘러 간다는 것은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305 22.05.23
그런 친구가 있었으면 좋겠다  file (3) 은꽃나무 286 22.05.23
빨간 장미꽃으로 편지에 담고   은꽃나무 125 22.05.23
늙은 호박   은꽃나무 110 22.05.23
허공의 기도   도토리 138 22.05.23
용서하는 마음  file (2) 하양 269 22.05.23
허공 찬미   도토리 147 22.05.23
지성적인 일  file (4) 하양 289 22.05.23
행복   도토리 161 22.05.2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