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모닥불과 동장군
22 도토리 2022.01.15 01:34:59
조회 192 댓글 0 신고
 모닥불과 동장군 / 정연복

군대 계급으로 치면
이등병의 작대기 하나 같은

얼기설기 포개어진
작은 장작 몇 개

힘을 합하여 아낌없이
온몸 불사르니

너른 세상에서
하늘 높은 줄 모르고

위세를 떨치던
동장군(冬將軍)

슬그머니
꽁무니를 빼네.
4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벌써 시원한 곳을 찾아요!  file 미림임영석 115 22.05.20
쉿 / 황경신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127 22.05.20
오늘의 사진 한컷  file 라이더카우보.. 75 22.05.20
#책속의_한마디_불관용의_민주주의  file 책속의처세 41 22.05.20
황소와 수레바퀴   뚜르 182 22.05.20
누구나 찾아 오세요   뚜르 163 22.05.20
그 여름, 복날에 - 이길원   (2) 뚜르 110 22.05.20
♡ 행동은 마음의 거울  file (4) 청암 213 22.05.20
인생 친구가 있어 좋다   (2) 네잎크로바 241 22.05.20
봄 날은 간다  file (2) 예향도지현 150 22.05.20
들길을 걸으며 드리는 기도   도토리 293 22.05.20
영혼을 노래하는 시   도토리 310 22.05.20
친정엄마  file (4) 하양 360 22.05.20
꿈을 가진 이가 아름답다  file (4) 하양 408 22.05.20
내 아픔 아시는 당신께  file 하양 353 22.05.20
비움의 노래   (1) 도토리 320 22.05.20
벌써 두 번째 붉은 달님 얼굴  file 미림임영석 105 22.05.19
어른   (1) 루리의달 118 22.05.19
당신을 사랑 하는 마음 ^^♡♡   모바일등록 77엄지 172 22.05.19
까지도 감사   은꽃나무 194 22.05.1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