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우리 서로 사랑할 수 있다면
17 대장장이 2022.01.04 12:38:24
조회 337 댓글 4 신고

 


                그리움의 키가

                나도 모르는 사이에 쑥쑥 자라나

                사랑을 시작했다 


               눈물범벅 되도록 보고 싶어 

               머뭇거렸던 순간도 훌쩍 뛰어넘어

               아무도 눈치채지 않게

               팽팽히 당겨 놓고 싶었다


               빈 조개껍질같이 텅빈 마음의

               고독한 틈새 사이로

               사려 깊은 사랑으로 찾아온

               숨결이 따뜻해서 잠이 들고 잠에서  께었다


               장난기기 잔뜩 밴

               눈빛과 목소리가 하늘거리고

               사랑스럽고 그리워

               영원히 지워지지 않을 것이다


               마음의 터널을 오가며

               서로 사랑할 수 있다면

               차가운 마음에

               훈기가 돌도록 원하는 만큼

               눈물을  흘리며 서로 포옹하고 싶었다


                                         ♣ 용 혜 원


           

7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내가 죽거든 ...   모바일등록 77엄지 129 22.05.15
등 뒤에서 하는 말   대장장이 142 22.05.14
어리석은 차별   (2) 뚜르 203 22.05.14
소규모 인생 계획 - 이장욱   뚜르 106 22.05.14
사랑하는 법을 배우십시오   (2) 뚜르 170 22.05.14
악마의 특강   김용수 130 22.05.14
여섯 줄의 시   은꽃나무 127 22.05.14
동반자   은꽃나무 141 22.05.14
그대 속에 남는 것   은꽃나무 135 22.05.14
자살에 대한 경고   산과들에 102 22.05.14
혼자 가질 수 없는 것들   (2) 산과들에 147 22.05.14
운동회 날   산과들에 85 22.05.14
손님   도토리 260 22.05.14
그림자의 노래   도토리 277 22.05.14
웃음과 눈물   도토리 280 22.05.14
오월의 아름다운 꽃향기  file 미림임영석 97 22.05.14
오월 하늘 푸른 숲 풍경화  file 미림임영석 89 22.05.14
그런 사람 없습니다   모바일등록 (2) 곽춘진 206 22.05.14
라일락 꽃  file 모바일등록 김별 81 22.05.14
사랑한다고 말하고 싶은 날은   대장장이 108 22.05.1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