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아홉가지의 몸가짐 모바일등록
25 가을날의동화 2022.01.04 00:50:35
조회 544 댓글 9 신고

 

 

 

1.두용직(頭容直)

머리를 곧게 세워라.

지금 우리 주변엔 

고개 떨어뜨린 사람이 너무 많다.

 

하지만 다시 고개들어 하늘을 보라.

아직 끝이 아니다.

끝인듯 보이는 거기가 새출발점이다.

 

 

2.목용단(目容端)

눈을 바르게 가져야 한다.

눈매나 눈빛은 중요한 만큼

눈매는 안정시켜 흘겨보거나 곁눈질 하지 말며

좋은 인상을 줄 수 있어야 한다.

 

 

3.기용숙(氣容肅)

기운을 엄숙히 하라.

우리는 예외없이 세상속에서 기싸움을 하고 있다.

기싸움은 무조건 기운을 뻗친다고 이기는 게 아니다.

 

 

4.구용지(口容止)

입을 함부로 놀리지 말라.

물고기가 입을 잘못 놀려 미끼에 걸리듯

사람도 입을 잘못 놀려 화를 자초한 법

 

입구(口)자가 세게가 모이면 품(品)자가 된다.

자고로 입을 잘 단속하는 것이 품격의 기본이다.

 

 

5.성용정(聲容靜)

소리는 조용하게 가져야 한다.

말할때는 시끄럽게 해서도 안되며

 

바른 형상과 기운으로

조용한 말소리를 내도록 해야 한다.

 

 

6.색용장(色容莊)

얼굴빛은 씩씩하게 하라.

사람들의 얼굴빛이 어둡다.

 

어렵다고 찡그리지 말고

애써 얼굴을 웃어라.

 

긍정과 낙관이

부정과 비판을 이기게 하라.

 

 

7.수용공(手容恭)

손은 공손하게 가져야 한다.

손을 사용할 때가 아니면

마땅히 단정히 손을 맞잡고

공수(拱手) 해야 한다.

 

 

8.족용중(足容重)

발은 무겁게 가져야 한다.

즉 처신을 가볍게 하지 말라는 말이다.

발을 디뎌야 할곳과 디디지 말아야 할곳을

구별할 줄 알라는 말이다.

 

 

9.입용덕(立容德)

서있는 모습은 의젓하게 가져야 한다.

중심을 잡고 바른 자세로 서서

덕이 있는 기상을 지녀야 한다.

고로 서있을 자리 물러설 자리를 아는 것이다.

 

 

/ 율곡선생의,,격목요결 중

 

9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내가 죽거든 ...   모바일등록 77엄지 129 22.05.15
등 뒤에서 하는 말   대장장이 142 22.05.14
어리석은 차별   (2) 뚜르 203 22.05.14
소규모 인생 계획 - 이장욱   뚜르 106 22.05.14
사랑하는 법을 배우십시오   (2) 뚜르 170 22.05.14
악마의 특강   김용수 130 22.05.14
여섯 줄의 시   은꽃나무 127 22.05.14
동반자   은꽃나무 141 22.05.14
그대 속에 남는 것   은꽃나무 135 22.05.14
자살에 대한 경고   산과들에 102 22.05.14
혼자 가질 수 없는 것들   (2) 산과들에 147 22.05.14
운동회 날   산과들에 85 22.05.14
손님   도토리 260 22.05.14
그림자의 노래   도토리 277 22.05.14
웃음과 눈물   도토리 280 22.05.14
오월의 아름다운 꽃향기  file 미림임영석 97 22.05.14
오월 하늘 푸른 숲 풍경화  file 미림임영석 89 22.05.14
그런 사람 없습니다   모바일등록 (2) 곽춘진 206 22.05.14
라일락 꽃  file 모바일등록 김별 81 22.05.14
사랑한다고 말하고 싶은 날은   대장장이 108 22.05.1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