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배려는 타인의 마음을 열게 하는 열쇠다
100 뚜르 2021.12.31 07:28:24
조회 347 댓글 9 신고

 

남을 생각할 줄 아는 마음도
인격자가 갖춰야 할 미덕중의 하나다.

 

나보다는 남을 더 생각하고
양보하고 배려한다는 것이
그리 쉬운 일만은 아니기 때문이다.

 

배려야말로 인간관계를 원만하고
매끄럽게 이끌어주는 윤활유라고 할 수 있다.

 

사려가 깊은 사람은 그만큼 매사에 신중하고
주위 사람들에게 신뢰를 주기 때문에
사회에서도 좋은 평가를 받는다.

 

조직사회에서 때로는 당신도 리더가 되어,
통솔하는 위치에 놓일 수 있다.

 

그럴때 상대방의 입장은 생각하지 않고
독단적으로 일을 처리한다면
자연히 불평이 나올 수밖에 없을 것이다.

 

배려도 하나의 예의다.
예의 바른 태도는 그 사람이 지닌 능력보다
더 강한 영향력을 발휘할 수도 있다.


가식적인 예의는 금새 표가 나게 마련이지만,

진심으로 예의를 갖춰 사람들을 대한다면
사회적인 성공은 자연스럽게 따라온다.

 

“사회에서 요구하는 것은,
가식이나 덕행이 아니라, 예의 범절이다.”

 

이말은 “허영의 시장”으로 유명한
작가 새커리가 한 말이다.

 

예의 범절이 없는 사람은 사회인으로
성공하기 힘들다고 단정한다면 지나친 생각일까?

 

예의는 상대에 대한 정중함과 상냥함에서 시작된다.
공손한 말투나 행동은 타인에 대한 감정을
드러내는 일종의 자기표현이다.

 

물론 싫어하는 사람한테까지
공손하게 대하기란 그리 쉬운 일은 아닐 것이다.

 

그러나…사회는 또 다른 ‘내’가 모여서
이루어지는 것이므로 자기의 감정을 있는
그대로 다 표현할 수는 없다.

 

때로는 자기의 감정을 다스리고
접어둘 수 있는 여유가 필요하다.

 

아름다운 모습은
아름다운 얼굴보다 낫고,
아름다운 행위는
훌륭한 예술품을 감상하는 것 이상으로
우리에게 감동을 준다.

 

그것이야말로 최상의 예술 작품이 아닐는지.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나를 이겨라> 중에서

 

<파인북 '오늘 명언 좋은글'>

8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걱정마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22 00:30:28
사랑할 것들이 많은 것을  file new 하양 11 00:24:54
마음 문을 활짝 여세요  file new (1) 하양 22 00:12:59
사람들은 길에 넘어지면 돌을 탓한다  file new (1) 하양 14 00:10:44
엄마가 휴가를 나온다면   new 산과들에 10 22.05.27
밤에 익숙해지며   new 산과들에 15 22.05.27
그릇   new 산과들에 15 22.05.27
당신의 오늘은 어디 있는가?   new 김용수 67 22.05.27
어린 시절 아름다운 추억  file new 미림임영석 56 22.05.27
사랑할 때   new 대장장이 91 22.05.27
희망 우산   new 도토리 119 22.05.27
장미의 사랑노래   new 도토리 121 22.05.27
장미꽃   new 도토리 130 22.05.27
지상의 길   new 대장장이 52 22.05.27
커피는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113 22.05.27
#책속의_한마디_사랑의_방정식  file new 책속의처세 59 22.05.27
더 굵고, 더 긴 선   new (3) 뚜르 137 22.05.27
앞으로 세 걸음, 뒤로 세 걸음   new (1) 뚜르 162 22.05.27
독거소녀 삐삐 /최정란   new (1) 뚜르 95 22.05.27
사라지는 마을   new (2) 대장장이 87 22.05.2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