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기울어가는 부양
100 하양 2021.12.01 00:27:49
조회 1,002 댓글 0 신고

 

 

기울어가는 부양

 

시골 빈집이 할머니를 부양해요

세간살이 뼈들이 골다공증을 앓고 있는

기울어가는 부양

가끔 앞산에서 날아오는 뻐꾸기 소리가

업둥이 딸처럼 다녀가요

쪽마루에 앉아 맛보는 봄볕은 달달한 간식이에요

자고 나면 조금 더 기울어진 흙벽 안쪽에서

할머니는 헐거운 세간이 되어가요

가까스로 빈집에서 벗어난 집은

사람을 놓칠까 걱정이 많아

새벽 일찍 방문을 열어보지요

빈집의 적막은 죽음과 똑같은 무게니까요

휑한 집안에서 느슨한 걸음을 움직이게 하는 건

세끼 밥 때에요

양은 냄비 하나가 먼저 간 아들처럼 살가워요

외로움을 넣고 미움도 끓여 마시면

비어있는 컴컴한 구석을 채울 수 있어요

그토록 마음 기울인 자식들은 어느 쪽으로 기울었을까요

텃밭에 심으면 파릇한 안부가 돋을 거라며

주름진 시간이 호미를 손에 쥐어 주네요

빈집은 조였던 관절을 풀어

할머니와 기울기를 맞추곤 해요

오늘은 봄바람이 부양을 하겠다고

한나절 빨랫줄을 흔들다 갔어요

남은 살과 뼈를 빈집에게 나누어 주며

할머니는 조금씩 지워지고 있어요

 

- 홍계숙 -

7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영어를 잘 배우려면   new 무극도율 31 18:48:19
검은호두나무   new 무극도율 27 18:47:11
나 하나 키우기도 벅차다   new 무극도율 26 18:45:48
흔들리는 것들은  file new (2) 예향도지현 44 15:56:32
관찰이 중요하다   new 김용수 55 13:10:03
간절한 사랑의 소원   new 도토리 88 12:22:55
겨울나무   new 도토리 94 12:20:47
한겨울의 희망 노래   new 도토리 106 12:19:28
올겨울엔 아름다운 설경이~  file new 미림임영석 50 11:15:11
[내 인생의 종착역/ 김현수 ]  file new (3) 마음의글 104 10:26:55
♡ 기쁨의 집  file new (3) 청암 84 09:04:14
약점보다 강점을!   new (2) 뚜르 123 09:00:28
조개의 눈물 /정채균   new (1) 뚜르 84 09:00:25
자신감을 키우는 법 10가지   new 뚜르 113 09:00:21
마음에 문을여는 손잡이   new 네잎크로바 94 08:47:32
그립다 / 천숙녀 ​  file new 독도시인 72 06:07:02
나 때문이야   new 은꽃나무 74 06:03:29
세월이 나를 만들고 있다   new 은꽃나무 83 06:03:25
오늘같은 날에는   new 은꽃나무 101 06:03:22
Happy ending  file 모바일등록 new (3) 가을날의동화 229 03:20:4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