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혼돈을 사랑하라
관심글쓰니 2021.11.22 20:38:10
조회 452 댓글 5 신고


혼돈을 사랑하라 / 알베르트 에스피노사

 

 

세상이 가르쳐 준

모든 규칙을 잊으라.

너 자신의 세계를 창조하고

너 자신의 언어를 정의하라.

너의 혼돈을 억압하는 대신

사랑해야 한다.

만약 너의 혼돈을 사랑한다면

이 세상은 해답을 주지 못할 것이다.

해답은 네 안에 있다는 걸 발견하게 될 것이다.

너의 가장자리를 두려워하지 말라.

누군가가 너를 이해할 수 없다고 하면

그에게 말하라.

‘나의 혼돈을 사랑하라’고.

너의 혼돈에 질서를 주입하려고 하는

세상에 반역하라.

네가 존재한다는 것을 알리기 위해

세상을 힘껏 두드려야 한다.

두려움은 단지

아직 풀리지 않은 의문에 불과할 뿐,

네가 해답에 다가갈수록 우주는

너와 놀이를 하며

너로 하여금 질문을 잊게 할 것이다.

너 자신이 되라.

남들이 원하는 사람이 되면

정복당할 것이니,

너의 혼돈을 사랑하라.

너의 다름을 사랑하라.

너를 다르게 만드는 것

사람들이 너에 대해 이해하지 못하는 것

사람들이 너에게 바뀌기를 원하는 것

너를 유일한 존재로 만드는

그것을 사랑하라.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남자는 가슴에 묻어두고 사는 게 있다   뚜르 417 23.02.05
어느 교장 선생 훈화 말씀 / ​남호섭   (2) 뚜르 257 23.02.05
노인들의 나들이   소우주 206 23.02.05
연습   직은섬 166 23.02.05
♡ 누군가를 사랑한다는 것은  file 청암 307 23.02.05
고운 머음으로 살고 싶습니다   직은섬 217 23.02.05
책 속의 한 줄/그도세상   김용호 208 23.02.05
천숙녀의 [언강]  file 모바일등록 k김성남 131 23.02.04
봄이 오면  file 모바일등록 김별 290 23.02.04
♡ 결단은 빠를수록 좋다  file 청암 260 23.02.04
봄 (입춘) /김정섭   (4) 뚜르 243 23.02.04
공원에서 만난 아저씨   (2) 뚜르 193 23.02.04
당신 이여만 함니다   직은섬 224 23.02.04
그냥 살아가요.   (2) 기분좋은날엔 282 23.02.03
천숙녀의 [휴식]  file 모바일등록 (2) k김성남 177 23.02.03
사유상(思惟像)   (2) 뚜르 254 23.02.03
내 것이 아닙니다   (2) 뚜르 299 23.02.03
♡ 걱정하지 말고 실수하자  file (2) 청암 286 23.02.03
내 운명은 내손 안에 있다   (1) 직은섬 300 23.02.03
♡당당 겸손과 오만 사이♡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1) 백두산 251 23.02.03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