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리더의 조건
하양 2021.10.19 00:23:52
조회 1,042 댓글 2 신고

 

 

리더의 조건

 

랍비와 하인이 긴 여행을 하고 있었습니다.

여행 중 부유한 마을에 들러 하루를 보내게 되었습니다.

마을 이장과 마을 사람들은 랍비와 하인이 귀찮았습니다.

마을 이장이 말했습니다.

우리 마을에는 묵을 방이 없으니 마굿간에서라도 주무시지요.”

하여 랍비와 하인은 마굿간에서 하룻밤을 묵고 아침에 출발을 하였습니다.

 

출발을 하며 마을 이장과 마을 사람들에게 랍비가 말했습니다.

잘 묵고 갑니다. 모든 사람이 훌륭한 리더가 되실 겁니다.

꼭 그렇게 되길 기도하겠습니다.”

 

그리고 또 여행 중에 어두운 밤이 찾아왔습니다.

랍비와 하인은 어느 가난한 마을에서 하루를 보내게 되었습니다.

가난한 마을의 이장과 사람들은 랍비와 하인을 친절하게 맞이해 주었습니다.

없는 형편에도 방을 내주고 식사까지 대접하였습니다.

 

다음 날 아침 랍비와 하인이 마을을 떠날 때 말했습니다.

잘 묵고 갑니다. 훌륭한 리더가 한 명 나올 겁니다.

꼭 그렇게 되길 기도하겠습니다.”

 

마을을 떠난 후 하인은 너무 궁금했습니다.

그리고 속으로는 화가 나기도 하였습니다.

홀대했던 마을 사람들에게는 모두 훌륭한 리더가 되라고한 반면,

환대했던 마을 사람들에게는 한 명만 리더가 나올 거라고 하다니...

 

화가 나서, 랍비에게 물었습니다.

도대체 왜 그렇게 말씀하신 겁니까?”

 

랍비는 대답했습니다.

한 마을에서 가장 큰 재앙은 모든 사람들이 리더(지도자)가 되는 일이다!”

 

- ‘탈무드-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새해 새 아침에 /권태원   (4) 뚜르 316 23.01.01
♡ 내 삶의 응원군  file (2) 청암 332 23.01.01
마음은 새해를 볼수 있읍니다   직은섬 290 23.01.01
새해를 맞으며   도토리 311 23.01.01
한 해를 보내면서 /藝香도지현   (2) 뚜르 268 22.12.31
♡ 그대와 함께 있을 때  file 청암 369 22.12.31
마음에 바르는 약   직은섬 315 22.12.31
제야의 종소리  file 모바일등록 김별 244 22.12.31
제야의 종소리   도토리 143 22.12.31
이름을 지운다 /허형만   (2) 뚜르 271 22.12.30
송년의 노래   도토리 258 22.12.30
♡ 내 곁을 떠나지 않는 너를  file (6) 청암 389 22.12.30
무대 위 안중근 의사가 되기까지   (4) 뚜르 168 22.12.30
바람부는 언덕에 앉아  file 모바일등록 (1) 김별 308 22.12.30
따뜻했던 작은 크리스마스   (4) 뚜르 245 22.12.29
♡ 상대방의 마음을 읽어라  file (4) 청암 383 22.12.29
당신과 나 귀한 인연이 길   (1) 직은섬 356 22.12.29
。 습관 하나하나가 나를 만듭니다.....~♡˚。  file 모바일등록 (2) 감성라떼 344 22.12.29
몹시 추운 날의 시   (1) 도토리 202 22.12.28
갈퀴나물 꽃 /백승훈   뚜르 154 22.12.2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