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참아야 살 수 있는 곳
16 대장장이 2021.09.10 14:45:17
조회 152 댓글 0 신고

 

                      참아야 살 수 있는 곳

 

 

                                             

                         10년 동안 4주일 주기로 만난 이발사가 낮술후 에

                       취해

                       면도날로 내 왼쪽 3분의 1을 밀어버렸고

                       이발할 때 신문을 읽거나 눈 감고 자는 제하는 나는

                      집에 돌아와 머리 감으며 눈썹 일부가 사라진 것

                    을 보고

                       거울에대고 욕설을 퍼부었다

 

                       다음 날 점심때, 가마득한 엣 선배의 누이동생을

                       50년 만에 만나

                      동생 생각을 안 하려고 말을 더듬기도 했다.

                      하긴 둘다 그만하면 오래 살았다.

                      제임스 딘 같던 멋진 선배는

                     이십대 중반에 까닭 모르게 손목 동맥을 잘라 자

                   살했고

                     그대의 얼굴엔 10여 년 전 텔레비에서 만난

                     최은희 후반부 가 아직 살아 있었다.

                     우린 연인으로 만난 적 없고 

                      연인으로 헤어진 적 없으니

                      (봄비에 쩔쩔매는 나무들적 없고

                    낭비할 젊음은 어디 있었자?ㅣ

                    연인으로 헤어진 적 없으니

                    지나치게 철든 연인들처럼 다정하게 점심을 먹으며

                    두서없는 애기를 했다.

                    그대가 낧은 피아노 치러 오던 나의 옛집과 연로

                    하신 나의 어머니,

                    미국 몬태나 주 거대한 농장에 살고 있다는그네

                 의 딸

                  지평선만 있는 하늘 가득 피는 밝은 앍은 조개구름에

                   대해 애기했다

                    유효간 기간 지난 오빠의 추억이나

 

                    어제 이별한 정들었던 이발사 애기는 나오지 않

                  았다.

                   선배보다 50년씩  더 산 우리는 이 지구가 그냥 둥

                   글기만 해서

                   참아야 살 수  있는 곳임음 알고 알었던가.

 

′                                                         

                                              ◈ 황 동 규  

 

 

 

 

4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정영철의 [꽃보다 더 예쁜 꽃]  file 모바일등록 (5) k하서량 328 21.10.16
내가 만약   산과들에 127 21.10.16
지혜   (2) 산과들에 108 21.10.16
세월의 강물   (1) 산과들에 109 21.10.16
내 마음은 호수요   (4) 무심함 153 21.10.16
오메, 단풍 들것네   (2) 무심함 204 21.10.16
선생님의 약속   (2) 뚜르 202 21.10.16
알아두면 유용한 사람의 심리 12가지   (4) 뚜르 309 21.10.16
두부 - 서윤규   (4) 뚜르 164 21.10.16
부부의 정은 황 혼에   (2) 네잎크로바 130 21.10.16
♡ 노을빛 짙어가는 시간  file (3) 청암 162 21.10.16
잡초雜草 / 천숙녀  file 독도시인 80 21.10.16
타인이 잘 되게 하라   무극도율 117 21.10.16
오늘도 많이 웃으세요   (1) 무극도율 145 21.10.16
처음 손을 잡았던 날   (1) 무극도율 127 21.10.16
사랑 이야기의 주인공  file (1) 은꽃나무 120 21.10.16
가을을 머물게 해주오  file (1) 은꽃나무 141 21.10.16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말은?   은꽃나무 181 21.10.16
사는 게 바람이다  file 모바일등록 (6) 가을날의동화 406 21.10.16
꿈을 만들어 가는 사람   (1) 그도세상김용.. 118 21.10.1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