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그-먼 돌섬에는 / 천숙녀
7 독도시인 2021.07.17 05:16:10
조회 101 댓글 0 신고

 



그-먼 돌섬에는 / 천숙녀


풀 한 포기 자라고 있지
씨알 하나 부화되고 있지
어둠 내리던 깊은 밤 지난 뒤 동트는 아침
아침 햇살
풀잎 위에 씨알 위에 가장 먼저 비추지
날마다 날 마다 새로운 숨결로
낭랑한 목청 돋우며 살아 삶의 노래 부르지

때로는
여기저기 날아드는 독화살 눈총에도
풀 한 포기 씨알 하나 가시 돋친 고통쯤은
잘도 참아 내더군
꽃 대궁 피워 올린 싱싱한 풀 한 포기
실한 꽃 피웠더군
꽃망울 또한 터지더니 향기로운 꽃이었어
씨알 하나 동해에 부화되어 하늘을 날고 있어
괭이갈매기로 날고 있어

그-먼 돌섬에는
오늘도 달려드는 이웃 나라 헛소리
끊임없이 윙윙거려
철석 철 석 따귀 몇 대 갈기느라 웅성거렸어
느닷없이 들이대는 시퍼런 칼날 외풍에겐
태풍을 일으켜 거센 파고 높이로
탐욕의 몰골 억지까지도 송두리째 뽑아 올려
되 받아 치곤 하더군

나!
너희 억지에 구멍 뻥뻥 뚫렸어도
하얗게 하얗게 질려 피멍이 들었어도
풍향에 살갗 비벼 등불 밝혀 왔거늘
흔들리지 않아
오늘의 이 정도쯤 아무렇지도 않아
내 뿌리 깊숙이 내려 한반도 지켜가는
안 마을 동구(洞口) 외등 될 거야
고요히 물러나 관망하는 붙박이별
동해의 푸른 파수꾼 될 거야
파수
꾼이 될 거야

4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가을이 물들어 오면   (2) 대장장이 170 21.09.12
코로나 19 –깊은 강 / 천숙녀  file 독도시인 57 21.09.12
깨어나서 세상을 본다는 건   해맑음3 109 21.09.12
혼자 건너는 강  file 모바일등록 (4) 가을날의동화 293 21.09.12
오늘이 가기 전에  file 은꽃나무 196 21.09.12
당신이 하는 말의 온도   (1) 은꽃나무 169 21.09.12
가을은 참 이쁘다  file (1) 은꽃나무 172 21.09.12
가을 바람  file (4) 하양 351 21.09.12
이제는 채우는 것이 아니라 덜어내야 한다  file (2) 하양 342 21.09.12
햇빛 마시기  file (2) 하양 318 21.09.12
♣ 일주일 후면 추석 연휴 ♠  file 미림임영석 135 21.09.11
신혼부부를 위해서   (2) 산과들에 120 21.09.11
사랑의 진리   (1) 산과들에 151 21.09.11
어디가 그렇게 좋아   산과들에 122 21.09.11
더 좋은 날, 더 좋은 나   (6) 관심글쓰니 397 21.09.11
인생은 비교할 수 없으니까   (4) 관심글쓰니 250 21.09.11
잿더미가 된 원고   (4) 뚜르 205 21.09.11
자신에 대한 탐구가 무엇보다도 가장 우선 되어야 한다   뚜르 147 21.09.11
불륜 /최동은   (2) 뚜르 262 21.09.11
♡ 양보하는 여유  file (6) 청암 263 21.09.1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