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배려는 타인의 마음을 열게하는 열쇠
좋은글 2004.04.27 09:59:28
조회 945 댓글 5 신고
남을 생각할줄 아는 마음도
인격자가 갖춰야할 미덕중 하나다.

나보다는 남을 더 생각하고 양보하고
배려한다는 것이 그리 쉬운 일만은 아니다

배려야말로 인간관계를 원만하고 매끄럽게
이끌어주는 윤활유라고 할수 있다.

사려가 깊은 사람은 그만큼 매사에 신중하고
주위 사람들에게 신뢰를 주기 때문에
사회에서도 좋은 평가를 받는다.

조직사회에서 때로는 당신도 리더가 되어
통솔하는 위치에 놓일수 있다.

그럴때 상대방의 입장은 생각하지 않고
독단적으로 일을 처리한다면 자연히 불평이
나올수 밖에 없을 것이다.

배려도 하나의 예의다.
예의 바른 태도는 그 사람이 지닌 능력보다
더 강한 영향력을 발휘할수도 있다.

가식적인 예의는 금세 표가 나게 마련이지만,
진심으로 예의를 갖춰 사람들을 대한다면
사회적인 성공은 자연스럽게 따라온다.

예의는 상대에 대한 정중함과 상냥함에서 시작된다.
공손한 말투나 행동은 타인에 대한 감정을
드러내는 일종의 자기 표현이다.

물론 싫어하는 사람한테까지 공손하게
대하기란 그리쉬운 일은 아닐 것이다.

그러나 사회는 또 다른 '내'가 모여서
이루어지는 것이므로 자기의 감정을 있는
그대로 다 표현 할수는 없다.

때로는 자기의 감정을 다스리고
접어 둘수있는 여유가 필요하다.

아름다운 모습은
아름다운 얼굴보다 낫고,
아름다운 행위는 훌륭한 예술품을
감상하는 이상으로 우리에게 감동을 준다.

-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나를 이겨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