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이색체험 와인트레인 ‘전용열차’
이지데이 이지데이 2007.12.18 17:37:07
조회 2,862 댓글 1 신고

코레일은 이색 테마여행으로 각광받고 있는 ‘와인트레인(Wine Train)’의 이용객 증가에 따라 이달 9일부터는 서울↔영동(주2회) 일정의 전용열차를 편성해 운행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확대 운행되는 ‘와인트레인’은 기존에 경부선 일반열차에 전용객실 2량을 연결해 운행하던 것을 원목 테이블과 소파가 설치된 고급 와인바 객실 2량을 추가로 개조해 전용열차로 운행하는 것으로, 서울역을 매주 화·토요일 오전 9시2분에 출발해 영동역 도착(오전 11시30분) 후 와이너리(winery·와인 양조업체) 관광을 마치고 서울역에 오후 8시17분에 돌아온다.


‘와인트레인’ 이용객들은 열차 안에서 국산 포도주 제조업체인 와인코리아(주)가 만든 ‘샤또마니(5종)’ 무료 시음회, 와인 교실, 레크레이션 등의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다.

또, 우리나라 최대 포도산지인 영동에 도착해서는 와인 제조과정 견학, 와인 만들기 체험, 소나무숲 산책, 난계 국악박물관 관람 및 국악기 연주 체험 등 다채로운 이벤트를 경험하게 된다.

샤또마니 와인상품의 이름을 딴 객실들로 구분 운영되는 ‘와인트레인’의 요금은 드라이·화이트 객실 8만원, 스위트·누보 객실 7만원(왕복열차요금, 점심·저녁식사, 연계 버스, 이벤트 비용 등 포함)이다.

한편, ‘와인트레인’은 영등포(오전 9시13분), 수원(오전 9시33분), 천안(오전10시10분)에도 정차하며, 예약 및 자세한 여행정보는 와인코리아 홈페이지(www.winekr.co.kr)나 사무실(043-744-3211~5)로 문의 하면 된다.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