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60 그대는 청춘 즐겨찾기
국화 옆에서
무심함 2021.10.16 09:29:04
조회 138 댓글 2 신고

 

 

국화 옆에서 - 서정주

한송이의 국화꽃을 피우기 위해

봄부터 소쩍새는

그렇게 울었나 보다

한송이의 국화꽃을 피우기 위해

천둥은 먹구름 속에서

또 그렇게 울었나 보다

그립고 아쉬움에 가슴 조이던

머언 먼 젊음의 뒤안길에서

인제는 돌아와 거울 앞에 선

내 누님같이 생긴 꽃이여

노오란 네 꽃잎이 피려고

간밤엔 무서리가 저리 내리고

내게는 잠도 오지 않았나 보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6)
게시글은 최소 3줄 이상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2019.05.14 수정)  (2)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뜨게질을 시작해 봤어요  file new 마마무좋아 24 00:01:51
노후를 잘 보내는 3가지 방법  file 즐겁게살거야 75 23.02.06
솥밥을 집에서 맛있게 해먹을수 있어요.  file (4) 해피니스23 125 23.02.03
물가   모바일등록 (3) taeyoung 74 23.02.02
나에게 힘을 주소서   (4) 두레박 89 23.02.02
하얀눈이 무섭게 느껴집니다.   (2) 두레박 156 23.01.26
되기와 하기   (1) 아침이슬 151 23.01.25
  모바일등록 (4) taeyoung 242 23.01.13
인생이 뭔가?   모바일등록 (3) 아침이슬 464 23.01.01
부산 광안리   (1) amigo 288 22.12.29
친구 만들기도 ㆍ   모바일등록 (1) 좋은 친구 348 22.12.26
12월도   모바일등록 (1) taeyoung 158 22.12.23
사람을찾습니다   대박바보 378 22.12.20
영웅이 너무 깜찍  file (1) 붕방이 489 22.12.14
영하10도라는데.......   모바일등록 두레박 208 22.12.13
신나는 크리스마스 캐롤 연속 듣기   (1) 미림임영석 327 22.12.08
내일 새벽 4시에   모바일등록 (1) taeyoung 329 22.12.05
유종의 미  file 희애노락 277 22.12.05
행복한 12월이 되십시오!   미림임영석 175 22.12.04
계절의 질서는 어김없다,   화당리 164 22.12.04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