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5060 그대는 청춘 즐겨찾기
어리석은 사람의 우직함
32 두레박 2020.03.20 05:33:55
조회 72 댓글 0 신고

 

 

어리석은 사람의 우직함

현대사회에서 평가되는 능력이란 인간적 품성이 도외시되는 경쟁적 능력입니다.
그것은 다른 사람들의 낙오와 좌절 이후에 얻을 수 있는 것으로,
한마디로 숨겨진 칼처럼 매우 비정한 것입니다.

그러한 능력의 품속에 안주하려는 우리의 소망이
과연 어떤 실상을 갖는 것인지 고민해야 할 것입니다.
당신은 기억할 것입니다.
세상사람은 현명한 사람과 어리석은 사람으로 분류할 수 있다고 당신이 먼저 말했습나다.
현명한 사람은 자기를 세상에 잘 맞추는 사람인 반면에
어리석은 사람은 그야말로 어리석게도 세상을 자기에게 맞추려고 하는 사람이라고 했습니다.

그러나 역설적이게도 세상은 이런 어리석은 사람의 우직함으로 인하여
조금씩 나은 것으로 변화해 간다는 사실을 잊지 말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우직한 어리석음, 그것이 곧 지혜와 현명함의 바탕이고 내용입니다.

- 신영복 <나무야 나무야> -

2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 6월의 편지! ♥*~   (3) 112 20.06.01
여름의 시작 6월   (2) 하루 69 20.06.01
들녘에서 만난 청보리   (2) 86 20.05.31
5월 사랑의 붉은 장미꽃  file (1) 89 20.05.29
♡ 5월 사랑의 장미꽃! ♥   (3) 86 20.05.29
나 늙어 간다는 사실을~  file (6) 153 20.05.28
잘 들 계시죠   (2) 하루 77 20.05.28
황혼(黃昏)의 미학(美學)   (1) 새벽이슬 103 20.05.27
나이가 별것 인가요   (1) 하루 58 20.05.25
5월의 허무한 10일간  file (4) 136 20.05.15
내려놓음이 노후의 행복   (1) 하루 132 20.05.14
어버이 날   (1) 하루 63 20.05.08
즐거운 연휴되세요   (1) 하루 98 20.04.29
가까운 곳으로 가족과 함께 나들이 가세요   (1) 하루 67 20.04.18
봄 꽃들의 향연   (1) 하루 93 20.04.13
날이 가장 맑다 청명(淸明)  file (1) 108 20.04.04
봄바람 낙화의 길!  file (2) 171 20.03.27
비야비야 시원하게 다녀가시오.   (2) 두레박 120 20.03.27
청춘방 열심히 오시던 단골손님!  file (1) 122 20.03.26
빠른 세월 속으로 봄맞이 가요!   (3) 118 20.03.2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