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대 가장이 고등학생 6명에 맞아 죽었는데 경찰은 그냥 돌려 보내" 성토
뚜르 2021.08.08 13:37:11
조회 281 댓글 1 신고
청와대 청원 서명 2만명 넘어.. 경찰 "조사 중"
게티이미지뱅크

경기 의정부에서 30대 남성이 고등학생 일행과 시비가 붙어 폭행당한 후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이후 피해자 측 지인이 경찰의 대응을 문제 삼고 엄벌을 촉구하는 청와대 청원을 올려 서명 인원이 빠르게 늘고 있다.

8일 의정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4일 오후 11시께 의정부시 민락동 번화가에서 30대 남성 A씨와 고등학생 6명 사이 시비가 붙었다. 다투는 과정에서 A씨가 크게 다쳐 의식을 잃었고, 5일 병원에서 치료받던 중 숨졌다.

이와 관련해, 7일 자신을 A씨의 선배라고 밝힌 한 청원인은 "고등학생 일행 6명이 어린 딸과 아들이 있는 가장을 폭행으로 사망하게 만들었다"는 제목으로 청와대 홈페이지에 청원을 올렸다.

청와대 청원 홈페이지 캡처

청원인은 "후배(에 대한) 부검이 이루어졌고, 목덜미와 얼굴 곳곳에 멍이 있었다고 하며 뇌출혈로 피가 응고되어 폭행으로 인한 사망으로 판명이 났다"고 밝혔다.

그는 "전날 제가 커뮤니티에 목격자를 찾는 글을 올리자 여러 명의 같은 학교 학생들이 제보를 해줬다”고 했다.

이어 "그 (고등학생)친구들은 항상 민락동 번화가에서 6~10명 정도 모여 다니며 술을 마시고, 여러 차례 대상을 물색해 술 취한 여성이나 남성에게 일부러 시비를 걸고 그걸 또래 친구들에게 자랑삼아 얘기하고 다닌다고 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친구들끼리 '이번에는 그 사람 식물인간 됐대', '우리 이번에는 살인자 되는 거 아니냐' 등의 이야기를 했다고 한다"며 "이게 고등학생들이 할 행동이겠느냐"고 했다.

청원인은 또 "후배 아버님께서 통화해보니 의정부 경찰서는 가해자를 확인했음에도 미성년자라는 이유고 귀가조치 시켰다고 한다. 사건 당시 파출소 경찰들도 심폐소생술 하면서 가해자들인 고등학생 말만 믿고 조사도 하지 않고 돌려보냈다고 한다. 이게 경찰들 현실이다"라고 비판했다.

그는 이 청원에 "경찰 대응이 말이 안 됐다"며 "미성년자라 솜방망이식으로 처벌하고 살인자를 귀가시킨 경찰들 행동이 맞는 거냐. 이번 일을 계기로 법이 바뀌어 다른 피해자가 발생하는 것을 막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청원은 서명 인원 100명을 넘겨 검토 중인 게시물임에도 해당 청원으로 직접 연결할 수 있는 링크가 퍼지면서 8일 11시 현재 2만명 이상이 서명했다.

경찰은 현장에 있던 고등학생 6명의 신원을 확보했으며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분석해 6명 중 2명이 폭행에 직접 가담했다고 확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폭행과 사망 사이 연관성에 대해 조사하고 있으며 이후 미성년자인 피의자의 처리 방향을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인현우 기자 inhyw@hankookilbo.com

ⓒ한국일보 www.hankookilbo.com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원문기사 보기"30대 가장이 고등학생 6명에 맞아 죽었는데 경찰은 그냥 돌려 보내" 성토 (daum.net)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6)
재미톡 게시판 이용규칙(2020.07.29 수정)  (12)
[기타] 폴 포츠, 10월 8일 데뷔 15주년 기념 내한 콘서트 개최  file 존재의온도 43 22.08.17
[스타] 손흥민, 김연아·박세리와 어깨 나란히…체육 최고훈장  file 큰녀석 222 22.05.31
[스타] "돈 있어도 못 산다"  file 큰녀석 247 22.05.26
[정치/사회] 이재명, 손으로 목 그으며 “이번에 지면 끽” 이준석 “제..  file 전북현대요셉 239 22.05.25
[스포츠] 손흥민, 아시아인 첫 EPL 득점왕 위업 “꿈이 이루어졌다!”.  file 큰녀석 90 22.05.23
[정치/사회] 5.15자 경기도지사 후보 갤럽 여론조사 결과 ㅗㅜㅑ  file (1) 부산대박 96 22.05.16
[정치/사회] 홍준표, 윤희숙 향해 "자신의 격 착각하고 공천 희화..  file (1) 전북현대요셉 147 22.05.10
[정치/사회] 김은혜의 훈수  file (2) 부산대박 163 22.05.09
[스타] 걸그룹 에스파 나비스 닮았다는 소리 듣는 아이돌  file (1) 존재의온도 246 22.04.24
[스포츠] 챔스. 유러파리그 4강  file 큰녀석 175 22.04.16
[정치/사회] 허경영, 양주의 모텔을 다 사들이고 있다  file gotoafrica 234 22.04.14
[스타] MC몽, 신고 없이 7만 달러 들고나가려다 송치  file 큰녀석 177 22.04.14
[스포츠] ‘해트트릭 영웅’ 손흥민, 프리미어리그 ‘이 주의 팀’ 선..  file 큰녀석 104 22.04.13
[기타] 마녀체력농구부 감코진 거의 뭐 극성 학부모 됐네요   땡댈 110 22.04.01
[스포츠] [마녀체력농구부] 농구화만 800켤레!!! 최단신 농구 선수는..  file 합정엽 152 22.03.22
[정치/사회] 3월9일 우리의 소중한 한표를 행사합시다.  file 부산대박 174 22.03.08
[정치/사회] 효자·효녀라고요?..미래마저 저당잡힌 '영 케어러'   뚜르 255 22.02.26
[정치/사회] 편의점과 프랜차이즈 치킨, 1만원 차이나는 이유는[궁즉답]   뚜르 207 22.02.26
[정치/사회] 참을만큼 참았다..여행·외식 보복소비 욕망 살아났다   뚜르 211 22.02.26
[기타] 코치 2022 FW 벌써 나왔네요~!  file (1) 뿌우에너지바 398 22.02.1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