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30대 가장이 고등학생 6명에 맞아 죽었는데 경찰은 그냥 돌려 보내" 성토
100 뚜르 2021.08.08 13:37:11
조회 225 댓글 0 신고
청와대 청원 서명 2만명 넘어.. 경찰 "조사 중"
게티이미지뱅크

경기 의정부에서 30대 남성이 고등학생 일행과 시비가 붙어 폭행당한 후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이후 피해자 측 지인이 경찰의 대응을 문제 삼고 엄벌을 촉구하는 청와대 청원을 올려 서명 인원이 빠르게 늘고 있다.

8일 의정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4일 오후 11시께 의정부시 민락동 번화가에서 30대 남성 A씨와 고등학생 6명 사이 시비가 붙었다. 다투는 과정에서 A씨가 크게 다쳐 의식을 잃었고, 5일 병원에서 치료받던 중 숨졌다.

이와 관련해, 7일 자신을 A씨의 선배라고 밝힌 한 청원인은 "고등학생 일행 6명이 어린 딸과 아들이 있는 가장을 폭행으로 사망하게 만들었다"는 제목으로 청와대 홈페이지에 청원을 올렸다.

청와대 청원 홈페이지 캡처

청원인은 "후배(에 대한) 부검이 이루어졌고, 목덜미와 얼굴 곳곳에 멍이 있었다고 하며 뇌출혈로 피가 응고되어 폭행으로 인한 사망으로 판명이 났다"고 밝혔다.

그는 "전날 제가 커뮤니티에 목격자를 찾는 글을 올리자 여러 명의 같은 학교 학생들이 제보를 해줬다”고 했다.

이어 "그 (고등학생)친구들은 항상 민락동 번화가에서 6~10명 정도 모여 다니며 술을 마시고, 여러 차례 대상을 물색해 술 취한 여성이나 남성에게 일부러 시비를 걸고 그걸 또래 친구들에게 자랑삼아 얘기하고 다닌다고 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친구들끼리 '이번에는 그 사람 식물인간 됐대', '우리 이번에는 살인자 되는 거 아니냐' 등의 이야기를 했다고 한다"며 "이게 고등학생들이 할 행동이겠느냐"고 했다.

청원인은 또 "후배 아버님께서 통화해보니 의정부 경찰서는 가해자를 확인했음에도 미성년자라는 이유고 귀가조치 시켰다고 한다. 사건 당시 파출소 경찰들도 심폐소생술 하면서 가해자들인 고등학생 말만 믿고 조사도 하지 않고 돌려보냈다고 한다. 이게 경찰들 현실이다"라고 비판했다.

그는 이 청원에 "경찰 대응이 말이 안 됐다"며 "미성년자라 솜방망이식으로 처벌하고 살인자를 귀가시킨 경찰들 행동이 맞는 거냐. 이번 일을 계기로 법이 바뀌어 다른 피해자가 발생하는 것을 막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청원은 서명 인원 100명을 넘겨 검토 중인 게시물임에도 해당 청원으로 직접 연결할 수 있는 링크가 퍼지면서 8일 11시 현재 2만명 이상이 서명했다.

경찰은 현장에 있던 고등학생 6명의 신원을 확보했으며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분석해 6명 중 2명이 폭행에 직접 가담했다고 확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폭행과 사망 사이 연관성에 대해 조사하고 있으며 이후 미성년자인 피의자의 처리 방향을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인현우 기자 inhyw@hankookilbo.com

ⓒ한국일보 www.hankookilbo.com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원문기사 보기"30대 가장이 고등학생 6명에 맞아 죽었는데 경찰은 그냥 돌려 보내" 성토 (daum.net)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재미톡 게시판 이용규칙(2020.07.29 수정)  (12)
[스타] EDAM 새끼들이 허위사실로 고소 못함 팩트거든  file panda49v 38 21.11.23
[스포츠] ‘싹쓸이’ 고진영 “  file 큰녀석 38 21.11.22
[기타] 화장품제조원 표기 삭제 말도 안돼요  file 밍티김 368 21.11.21
[정치/사회] 제보자 성추행하고 ‘해고무효’ 소송낸 방송기자   아리에 98 21.10.29
[정치/사회] 김여정이 쿠데타로 김정은 살해해  file 큰녀석 134 21.10.24
[스포츠] 'No.1 탈환' 고진영,  file 큰녀석 71 21.10.24
[스포츠] 뉴캐슬 인수한 구단주 자산,  file 큰녀석 90 21.10.08
[정치/사회] 이재명 후보 "외곽조직 간부 A씨의 수상한 행적"   푸른하늘위 107 21.09.23
[스포츠] 고진영, 포틀랜드 클래식 우승  file 큰녀석 170 21.09.20
[스타] 박나래 맥심 화보  file (2) 이지내꼬y 272 21.09.16
[정치/사회] 블랙핑크 리사 솔로곡 태국 파트 태국 반응  file 큰녀석 141 21.09.16
[스포츠] 2021 ~ 2022 챔피언스리그 조 추첨  file 큰녀석 120 21.08.27
[정치/사회] '여름 별미' 콩국수, 즐겨 먹었는데.."이를 어쩌나"   뚜르 229 21.08.08
[정치/사회] "30대 가장이 고등학생 6명에 맞아 죽었는데 경찰은 그냥 돌려 ..   뚜르 225 21.08.08
[스타] 조수미는 매일 전화해서 노래 불러줬다..치매 어머니 별세   뚜르 225 21.08.08
[기타] 욱일기 그냥 받아들여서 욱일기를 디자인으로 한 현수..  file (1) 수키 163 21.07.25
[정치/사회] MBC 사고친 올림픽 각 국가 소개 정리  file (1) 큰녀석 157 21.07.24
[기타] BBQ치킨을 고발 합니다  file 시야가 202 21.07.06
[스포츠] 하다하다 별 이상한  file (2) 떠도는방랑자 237 21.07.02
[스포츠] 유로2020 16강 대진표 확정  file 큰녀석 116 21.06.2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