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00년 전 그대로… 신라 ‘전투마 갑옷’ 복원
36쩜5do시 2020.04.08 06:16:20
조회 204 댓글 0 신고

 경주 쪽샘지구 신라고분에서 출토된 말 갑옷 재현품. 말 갑옷 크기와 월성 해자에서 발굴된 말뼈 분석을 통해 조랑말 크기의 말 모형을 만들고, 그 위에 재현품을 입혔다.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 제공

 

 

 

2009년 경주 쪽샘지구 C10호 무덤에서 출토된 신라 무사의 말 갑옷을 실물 크기로 재현한 복제품이 공개됐다.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는 7일 복원과 보존, 고증 등 그간의 연구 성과를 정리한 ‘경주 쪽샘지구 신라고분유적Ⅹ-C10호 목곽묘 출토 마주·마갑 조사연구 보고서’를 발표하면서 말 갑옷 조각들과 같은 크기로 제작한 복제품을 선보였다. 말 갑옷 크기와 월성 해자에서 발굴된 말뼈 분석 등을 통해 신라 무사가 탔던 말은 조랑말 정도 크기로 추정했다.

 

출토 당시 말 갑옷은 도굴 흔적 없이 완전한 형태를 갖춰 학계의 주목을 받았다. 목곽 바닥에 목·가슴 부분, 몸통 부분, 엉덩이 부분이 정연하게 깔려 있었다. 그 위에서 말을 탄 장수가 입은 것으로 짐작되는 찰갑(札甲·비늘식 갑옷)이 발견됐다. 주곽에 딸린 매장시설인 부곽에서 말 얼굴 가리개인 마주(馬胄)와 재갈, 안장, 등자(발걸이) 등 관련 유물까지 함께 수습됐다. 삼국시대 중장기병(重裝騎兵·중무장을 하고 말을 타고 싸우는 무사)의 모습을 보여 주는 완벽한 실물 자료가 나온 첫 사례였다.

 

10년에 걸친 복원 작업 끝에 지난해 10월 목·가슴 가리개 348개, 몸통 가리개 256개, 엉덩이 가리개 132개 등 총 736개 철편으로 구성된 말 갑옷 실물이 언론에 공개됐다. 길이 290㎝, 너비 90㎝, 총무게 36㎏이었다. 연구소는 말 갑옷의 구조적 특징과 연결 기법, 착장 상태를 구체적이고 효과적으로 보여 주기 위한 자료로 복제품을 제작했다. 말 갑옷 조각들과 같은 크기의 플라스틱 복제품을 제작해 갑옷 크기에 맞는 ‘제주 한라마’에 입혀 본 후 활동성을 분석했다. 월성에서 나온 5세기 말뼈를 보면 당시 말은 높이가 120~136㎝이며, 평균 128㎝로 판단되는데 현재 제주 조랑말과 유사한 크기로 분석됐다.

보고서에는 유물 수습 현장과 이송 과정, 보존 처리에 대한 내용이 자세히 실렸다. 가건물에 냉난방 시설을 설치해 일정한 온도와 습도를 유지했고, 주위 토양에 10~30㎝의 냇돌이 포함돼 있다는 사실을 확인해 비슷한 성분의 토양을 대상으로 모의 수습실험도 했다. 이런 과정을 거쳐 28t에 이르는 말 갑옷과 주변부 토양을 손상 없이 완벽하게 떼어 낼 수 있었다.

또한 보존 처리 과정에서 직물이 평견(平絹·평직으로 된 비단)과 마(麻)라는 점을 확인했다. 아울러 말 갑옷에 남은 나무 흔적에서 소나무 품종을 밝혀냈다. 보고서는 “신라시대 목곽 중 수종(樹種) 분석이 된 예는 천마총 밤나무, 황남대총 느티나무가 전부”라며 “소나무가 어떻게 사용됐는지는 추가 연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연구소는 올 상반기 전시회를 열어 말 갑옷 재현품을 일반에 공개할 예정이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스포츠] 139번   내맘속에저장 236 20.04.26
[스타] '부부의 세계' 김 희애, 이 학주 피해 심은우 빼돌렸다. ^^  file 부산짱 378 20.04.26
[스포츠] 5월5일개막   내맘속에저장 188 20.04.21
[정치/사회] 1600년 전 그대로… 신라 ‘전투마 갑옷’ 복원  file 36쩜5do시 204 20.04.08
[스타] 소지섭과 정우성이 실천한 코로나 시대 '혼상' 본보기   36쩜5do시 227 20.04.08
[정치/사회] 호사카 유지 ‘신친일파’를 꼬집다   36쩜5do시 193 20.04.08
[스포츠] KBO 05 월 초 개막 .... '무관중으로 시작' ^^  file 부산짱 246 20.04.07
[정치/사회] "중증 코로나19에 혈장치료 효과 첫 확인..환자 2명 모두 회복"   꼬마의 눈사.. 131 20.04.07
[정치/사회] 봉쇄가 옳았다..실패로 끝난 유럽의 '집단면역 실험'   꼬마의 눈사.. 173 20.04.07
[정치/사회] 코로나19에 '역이민' 열풍 불까?..잇단 '귀국 러시'   꼬마의 눈사.. 159 20.04.07
[스포츠] 손 흥민 해병 된다. ^^  file 부산짱 258 20.04.03
[기타] 발등에 불 떨어진 일본..도쿄 병원 107명 집단 감염   뚜르 207 20.04.02
[기타] "한 세대에 면 마스크 2장?"..日 정책 비꼬는 이미지 확산   뚜르 237 20.04.02
[기타] "남편 동생, 도련님 대신 이름 불러도 됩니다"   뚜르 233 20.04.02
[기타] [연애의참견3] 어떤 상황이든 매번 사과하게 되는 고민녀 (..  file 헤리슨김 235 20.04.01
[스포츠] 코로나19때문에   내맘속에저장 190 20.03.31
[정치/사회] 신천지 법인허가 취소 반박   테크닉조교 178 20.03.27
[스타] 윤 은혜, 3 년만 예능 출연 ^^  file 부산짱 258 20.03.25
[기타] 물어보살에 나온 '마스크 알리미' 운영자 고민  file 헤리슨김 180 20.03.24
[정치/사회] 일본 올림픽 취소  file 테크닉조교 220 20.03.1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