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나그네
소우주 2023.01.24 13:16:22
조회 198 댓글 0 신고


겨울 나그네

              소우주 정석현

음산한 날씨
희색빛 구름이 하늘을 만들어
길거리에 나뒹구는 낙엽들
흰옷은 아직 젖어 있구려

고독과 신음하는 순간적 생활들이
즐거움을 찾아 헤매는
겨울 나그네를 외롭게 만드누나

땅속 깊은 곳엔
새싹 움츠려 봄을 만들고 있을 건데
계절을 당길 수는 없지만
마음만은 앞당길 수 있는 겨울 나그네의 그리움

따뜻한 봄날 오면 그리움은
희열의 아름다운 꽃이 피어날 런는 지를
뜻이 있는 곳에 길이 있는
그 길을 함께 달리고 싶은 욕망

태양 같은 밝은 미소를 기다리며
그리움의 연분을 그려보며
오늘도 겨울 나그네는
봄을 향해
뚜벅뚜벅 걸어가고만 있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봄 편지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359 23.03.27
최초의 흑인 야구선수   (1) 뚜르 155 23.03.27
목련 전차 - 손택수   (1) 뚜르 156 23.03.27
♡ 친구는 제2의 자신이다  file 청암 231 23.03.27
얼굴만 보아도 좋은 사람   (1) 직은섬 306 23.03.27
너는 오늘도 예쁘다  file 모바일등록 (1) 블루아이스 530 23.03.27
천숙녀의 [벼랑에서]  file 모바일등록 k남대천 184 23.03.27
조약돌 내 인생   (1) 도토리 183 23.03.26
삶을 낙관하는 노래   도토리 119 23.03.26
인생은 아름다워라   도토리 153 23.03.26
♡남의 허물을 꾸짖지 말고♡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3) 백두산 151 23.03.26
인생 무상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242 23.03.26
♡ 초록빛 세상  file 청암 187 23.03.26
당신이 아름다운 이유   (2) 직은섬 222 23.03.26
이 봄날 저녁 /강세환  file (2) 뚜르 255 23.03.26
용서하라   (4) 뚜르 176 23.03.26
돛단배   (1) 도토리 135 23.03.25
낙화유수   도토리 119 23.03.25
하루살이   (2) 도토리 110 23.03.25
♡ 날마다 새롭게  file 청암 265 23.03.25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