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 속으로 떠나는 하루 모바일등록
가을날의동화 2022.09.26 02:10:36
조회 430 댓글 2 신고

 

 

 

 

 

깊어가는 가을

짧아진 햇살을 늘리려는 듯

 

몇 안 남은 매미 소리

시간을 돌리려는 듯 구성지다.

 

 

비 온 뒤의 가을은

퇴색해가는 자연과

 

성숙해가는 인간의 고뇌를 안고

소슬바람에 사라져 가지만

 

 

여름의 흔적을 일깨우는 

매미의 울음소리는

 

우리의 삶을

한 번 더 뒤돌아보게 하여주고

 

 

가을 햇살은

이별 축제의 후원자처럼

 

오늘도 하나의 물감을 던져 주고

뉘엿뉘엿 서산을 향한다.

 

 

지겹다늗 장마도

짤븨는 가을도

모두가 짧은 것을

 

세월이 대신 먹어 치우는

인간들의 고뇌와

 

계절이 일깨워 주는

한 해 한 해의 명언들

 

 

이 가을에는

우리 모두 즐거운 것만 기억하고

살아갈 수 있었으면 좋겠다.

 

 

글/ 권영일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6)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7)
선물을 보낸 사람의 정체는?   new 뚜르 11 09:20:43
세상에서 가장 정확한 귀 /김성춘   new 뚜르 11 09:10:37
만남  file 모바일등록 new 다재원선심 105 22.11.27
눈 오는 밤의 사랑노래   new 도토리 80 22.11.27
가을과 이별 세월만 가네요!  file new 미림임영석 123 22.11.27
행운이 오는 방벚   (1) 직은섬 120 22.11.27
♡ 말은 마음의 지표요 거울이다  file 청암 121 22.11.27
♡친절한 말의 힘♡담아옴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33 22.11.27
왜 사람들은 월드컵에 미칠까?   뚜르 105 22.11.27
섶섬이 보이는 방 / 나희덕   (2) 뚜르 127 22.11.26
부메랑 효과   (1) 뚜르 146 22.11.26
♡ 생각은 창조의 자궁이다  file (2) 청암 128 22.11.26
나의 노래   (2) 도토리 100 22.11.26
청혼 /진은영  file (2) 뚜르 149 22.11.25
과오를 대하는 자세   뚜르 165 22.11.25
은행나무 앞에서   도토리 114 22.11.25
아름답던 가을을 보내는 이 마음  file (1) 미림임영석 172 22.11.25
♡ 이 순간만큼은  file 청암 208 22.11.25
삶의 여유를 아는 당신이 되시길   (1) 직은섬 223 22.11.25
겨울언저리 / 임은숙  file (1) 행운초 280 22.11.24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