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두 개의 돌멩이
100 뚜르 2022.08.11 08:50:14
조회 216 댓글 2 신고


한국의 근대화에 큰 일조를 한 새마을운동의
선구자 고(故) 김준 새마을연수원장.

'콩 심은 데 콩 나고, 팥 심은 데 팥 난다'고
소박하지만 부지런한 '농심 사상'으로
일생을 살았다고 합니다.

그의 철학은 황등중학교 교장직에서 이임하던 날
학생들에게 남긴 이야기를 통해서도
엿볼 수 있습니다.

이임식 날, 그가 돌멩이 두 개를 들고
단상에 오르자 학생들은 의아한 표정으로 바라보았습니다.
이윽고 돌 하나를 학생들 뒤편으로 멀리 던졌고
나머지 손에 들려있던 돌멩이는 단상 밑에
내려놓으며 말했습니다.

"여러분! 항상 멀리 바라보며, 꿈을 펼치십시오!
던지지 않은 돌은 그저 발아래 있을 뿐입니다."

 


던지거나 옮기는 행동이 없다면
언제나 그 자리에 그대로 있는 돌,
꿈도 그런 돌과 같습니다.

가만히 바라만 보고 상상만 한다고
꿈이 이루어지는 것이 아닙니다.

어제보다 나은 오늘,
오늘보다 더 밝은 미래를 위해서
매일 꿈을 그리고 또 그리다 보면,
결국은 이루어집니다.


# 오늘의 명언
오랫동안 꿈을 그리는 사람은
마침내 그 꿈을 닮아간다.
- 앙드레 말로 –

 

<따뜻한 하루>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10월 어느 날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213 22.10.06
천천히 가기  file 하양 121 22.10.06
인생의 기회  file (2) 하양 156 22.10.06
자신 속에 있는 행복을 보라  file 하양 130 22.10.06
해바라기   도토리 111 22.10.05
사랑의 장미   도토리 117 22.10.05
개인적인 절망감   무극도율 120 22.10.05
천천히 걷다 보면   무극도율 119 22.10.05
인격의 핵심   무극도율 91 22.10.05
행복게게 / 이해인   대장장이 114 22.10.05
초대가 진정 사랑한다면 / 용 혜 원  file 대장장이 104 22.10.05
그대가 진정 사랑한다면  file 대장장이 126 22.10.05
역사를 바꾼 72시간   (2) 뚜르 234 22.10.05
꿩의비름꽃 /백승훈   뚜르 176 22.10.05
참 마음 편안한 사람이 되고 싶습니다   (2) 뚜르 215 22.10.05
♡ 앞날만 생각하라  file (2) 청암 133 22.10.05
화가 나고 속상 할땐   네잎크로바 94 22.10.05
가을 戀歌 2  file 예향도지현 87 22.10.05
인생 거울   (2) 대장장이 120 22.10.05
가을, 갑자기 추워요  file 모바일등록 블루아이스 148 22.10.0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