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비가 오는 날
100 뚜르 2022.07.01 14:54:37
조회 151 댓글 0 신고


 

투명 비닐우산을 들고
슬리퍼 밖으로 다 나와버린
꼼지락거리는 맨발의 발가락으론 빗물을 튕기며
짱짱한 고무줄 월남치마의 찰랑거림위엔
V자넥 쫄블랙 티셔츠에
종아리까지 내려오는 얇고 긴 가디건을 걸치고
총총총 걸어 본
오늘의 비오는 거리~

비오는 날은
쉬~잠을 못드네요..
센치의 극치를 달리는 어떤 아줌마는 말이죠~~^^

- <사색의향기 문화나눔 밴드> 박주연 님 글 중에서

 

<사색의 향기>

4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자식은 바람(風)이래   김용수 99 22.08.14
최선을 다한다는 것   대장장이 111 22.08.14
파도여 당신은   대장장이 94 22.08.14
새로운 변화   대장장이 95 22.08.14
사랑의 꽃   도토리 229 22.08.14
생의 노래   도토리 238 22.08.14
연꽃의 노래   도토리 246 22.08.14
내 인생의 작은 교훈들   네잎크로바 110 22.08.14
o//˚ 이제 비 소식은 멈추어라! //˚。  file 미림임영석 59 22.08.14
정치 관심병 환자와 훌리건은 본질적으로 다른가?   (1) 뚜르 74 22.08.14
먼저 주어야만 돌아오는 마음의 메아리   (1) 뚜르 121 22.08.14
쓸쓸한 날의 연가 - 고정희   (1) 뚜르 80 22.08.14
사랑의 꽃   도토리 217 22.08.14
잃어버린 우산  file 하양 303 22.08.14
좋을 때  file (2) 하양 317 22.08.14
자연을 만나라  file (2) 하양 308 22.08.14
여름밤 (sommernacht)   대장장이 111 22.08.13
이렇게 생각하세요   그도세상김용.. 124 22.08.13
친구야 너는 아니?   대장장이 139 22.08.13
김혜래의 [4월에]  file 모바일등록 (6) k하서량 432 22.08.1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