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빵 냄새가 있는 풍경
17 대장장이 2022.05.26 13:01:02
조회 154 댓글 1 신고

 



              빵 냄새가 있는 풍

 

 

                       오전7시 전에 구운 빵은

                       2교대로 밤을 지킨 천사만이

                       오전7시 전에 멱을 수 있다

                       그건 천사의  양식이지

                       사람의 양식은 아니다

                       따뜻한 빵 바구니를 든 천사가

                       전용 엘리베이터를 타고

                       13병동으로 올라온다

                       날개 대신 십자가를 가슴에 단

                       천사들,함께 모여 기도하던

                       막 구운 빵을 나눠 먹는 시간

                       구수하게 퍼지는 빵 냄새로

                       당뇨로 입원한 박 집사에게

                       먹지 못하는 지옥이 또 시작됐다

                       갑상선 수술을 하기 위해

                       밤새 금식한 박 권사는

                       침 대신 할렐루야를 삼킨다

                       일짝 잠 깬 입이 없는 아이

                       늙은 할렐루야를 삼킨다

                       일짝 잠 깬 입이 없는 아이

                       늙은 할아비 등에 업혀 나왔다

                       빵 냄새가 나기 시작할 때부터

                       도레미파솔라시도레미파

                       도레미파솔리시도레미파

                       똑같은 파 음으로 울고 있지만

                       천사는 빵을 나눠주지 않는다

                       그건 하늘의 오랜 관습이다

                       겨울에 비친 입가의 빵가루를 털고

                       그 입술에 새빨간 루주를 바르는 천사들

                       천사의 옷을 벗어 걸어놓고

                       사람 하늘의 오랜 관습이다

                       거울에 비친 입가의 빵가루를 털고

                       그 입술에 새빨간 부주를 바르는 천사들

                       천사의 웃으로 갈아입는 천사들

                       주간 근무를 하는 천사들이

                       영굉의 하늘  위로 퇴근을 한다

                       천국엔 빵을 먹지 못한 몇이

                       부분 마취나 전신 마취를 하고

                       칼로 몸을 가를 것이다

                       맺은 아파서 퇴원을 할 것이고

                       또 몇은 건강한 몸으로

                       입원 수속을 할 것이다

 

                                                     ★ 정 일 근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오늘 작은 여름 소서  file new 미림임영석 30 10:31:59
연서  file 모바일등록 new 김별 50 09:48:23
♡ 생각의 정체  file new 청암 50 09:25:10
하나씩 이루어 낸 성과   new 뚜르 47 09:13:27
굽은 나무의 가치   new 뚜르 45 09:09:15
허공에 /김용호   new 뚜르 30 09:09:10
사랑에 빠진 사람은   new 대장장이 32 08:54:58
가난한 자에 부족한 것   new 네잎크로바 63 07:30:27
비가 와서 좋은 날  file new 예향도지현 65 07:21:02
들꽃의 행복   new 도토리 95 00:49:55
마음의 우산   new 도토리 105 00:48:20
태양의 노래   new 도토리 110 00:47:10
그대 그리움으로 가는 길  file new (2) 하양 137 00:18:18
시절 인연  file new (1) 하양 129 00:16:35
인생의 모든 계절을 즐기자  file new 하양 149 00:14:42
비우는 방법   new 산과들에 79 22.07.06
서로 사랑하십시오   new 산과들에 65 22.07.06
살아 숨쉬는 활기찬 삶   new 산과들에 75 22.07.06
어둠 속에 비바람 천둥번개  file new 미림임영석 66 22.07.06
김성남의 [틈틈이 세상을 살라하네]  file 모바일등록 new (3) k하서량 164 22.07.0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