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어느 하늘에 보내는 편지
37 은꽃나무 2022.05.26 00:04:14
조회 110 댓글 0 신고

어느 하늘에 보내는 편지  ---  김종제


사랑하는 사람이여, 사람이여
별 스러지는 새벽이나 어스름 저녁이나
그대 창가로 불어오는 찬 바람에
혹, 기침하지 않고 잘 지내는지요?


그대가 나를 두고 떠나간 것이
엊그제 같은데 벌써 수삼 년이 지나갔군요
나, 오늘도 그대 잊지 못하여 이렇게
그대 있는 하늘을 향하여 눈빛으로
편지를 쓰고 있답니다


그대 홀로 누워있는 그곳에서
무슨 생각하며 어떻게 지내고 있는지요
그때도 지금처럼 몸서리치게 단풍 드는
시월의 가을이었나 봅니다


간절한 소망 하나 말하지도 못하고
그대 먼 길 떠나 보내면서 뒤돌아서
저 깊은 가슴속 해저까지 흘리는 눈물
주체할 수가 없었는데 가을도 무심하지
푸른 햇살을 다 일으켜 세워
살갗마저 아프게 찌르고 있었습니다


다시 만날 날 기약도 없이 가신 그대
나와 함께 있을 때 그 고운 미소 지으며
아무도 찾아 오지 않는
섬이나 절로 가고 싶어 했지요


지금에사 생각해 보니 어쩌면 그대가
정처없이 바다를 헤매는 섬이거나
산속 고즈녁하게 노을 지는 절이 아닌가요


그대 떠나보내고 나, 그대 닮은 섬이나
절을 찾아 길 떠난 적 많았습니다
그러나 내 발길 닿는 곳마다 그대의 흔적
순식간에 사라지고 반겨주는 배롱나무
붉은 꽃만 싫도록 보았음을 아시는지요


사무치는 마음 어찌할 수 없어 글 드리오니
받으시는대로 그대 내가 있는 하늘에
자세히 기별하여 주시길 바랍니다

6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여름꽃 잠꾸러기 수련!  file new 미림임영석 3 12:05:26
설레임 여름날의 축복!  file new 미림임영석 3 11:57:21
사랑이 내 삶의------   new 대장장이 12 10:57:44
가치 있는 죽음   new 뚜르 84 08:21:21
해오라기난초 /백승훈   new 뚜르 65 08:21:17
살면서 가장 아름다운 사람   new 뚜르 97 08:21:13
~오늘 하루도 시원하게 보내세요 ~   new 포비 128 08:16:06
♡ 생각이란 보이지 않는 가능성의 씨앗이다  file new 청암 51 07:56:58
탱자나무  file new 예향도지현 48 07:45:14
내 주위에 삶은 모두 보물   new 네잎크로바 50 06:52:19
우리 사랑이 깊어갈수록   new (1) 대장장이 80 03:32:40
태양의 노래   new 도토리 37 01:46:18
사랑얘기   new 도토리 40 01:43:50
근심의 구름   new 도토리 50 01:42:41
오늘은 다르게  file new (2) 하양 103 00:28:20
사랑이란  file new 하양 79 00:26:47
끊을수록 풍족해진다  file new (1) 하양 102 00:25:40
늘 사랑하세요   new 산과들에 60 22.07.05
사랑의 노래   new 산과들에 47 22.07.05
등불  file 모바일등록 new 김별 52 22.07.0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