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무로 만들어진 닭
100 뚜르 2022.05.25 17:52:33
조회 191 댓글 4 신고




중국 주나라 선왕은 닭싸움을 매우 좋아했습니다.
한 번은 왕이 당대 최고의 투계 조련사인
기성자를 불러서 자신의 싸움닭을 맡기며
최고의 싸움닭으로 훈련해 달라고
부탁했습니다.

열흘이 지나자 선왕은 기성자에게
닭싸움을 할 수 있는지 물었습니다.

"지금은 한창 사납고 제 기운만 믿고 있어
기다려야 합니다."

열흘이 다시 지나고 선왕이 묻자
기성자가 대답했습니다.

"다른 닭의 소리를 듣거나 그림자만 보아도
바로 달려드니 더 기다려야 합니다."

다시 열흘이 지나고 선왕이 묻자
기성자가 대답했습니다.

"죄송하지만, 아직도 다른 닭을 보면
곧 눈을 흘기고 기운을 뽐내고 있으니
조금만 기다려야 합니다."

그렇게 40일이 지났을 때 기성자가
선왕에게 대답했습니다.

"이제는 다른 닭이 소리 지르고 위협해도
쉽게 동요하지 않고 평정심이 있어
마치 나무로 만든 닭, 목계와 같습니다.
그래서 그 덕이 온전하여 다른 닭이
가까이 오지 못하고 보기만 해도
달아나 버리고 맙니다."





목계(木鷄)는 나무로 만들어진 닭이라는 뜻으로
상대의 도발에도 동요하지 않고 평정을 유지하는
상태를 말합니다.

지도자가 되면 유난히 조급해지는 경우가 있습니다.
부하 직원들이 자신을 욕하고 있는 건 아닌지
동료 중에 자신을 제치고 올라오는 사람은 없는지
끊임없이 의심하고, 염려하고, 불안해합니다.

리더는 목계처럼 의연해질 필요가 있습니다.
그래야 그 덕이 온전해지며, 조직이 동요 없이
잘 운영될 수 있습니다.


# 오늘의 명언
신중하되 천천히 하라.
빨리 뛰는 것이야말로 넘어지는 것이다.
- 셰익스피어 -

 

<따뜻한 하루>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기억의 자리   대장장이 100 22.07.03
♡ 이토록 좋을 수가 있을까  file (4) 청암 172 22.07.03
누구였더라?   (2) 대장장이 105 22.07.03
三年不飛(삼년불비)   (2) 뚜르 130 22.07.03
마음의 그릇   뚜르 166 22.07.03
이름을 지운다 / 허형만   (2) 뚜르 127 22.07.03
그대 마음을 투명하게 볼 수 있다면   대장장이 113 22.07.03
헛소리  file 모바일등록 김별 92 22.07.03
바람 같은 사람이 그리운 날입니다  file (2) 하양 199 22.07.03
눈물 안에 사랑도 행복도 있습니다  file 하양 144 22.07.03
참 좋은 사람  file (4) 하양 246 22.07.03
오늘도 길을 걷습니다   산과들에 147 22.07.02
갈대   산과들에 64 22.07.02
웃어서 행복   (1) 산과들에 110 22.07.02
이지데이 사이트의 변화에 바람   (2) 미로 105 22.07.02
행복 과 행운   네잎크로바 91 22.07.02
7월은   모바일등록 (1) 곽춘진 126 22.07.02
등 뒤에서 하는 말   대장장이 104 22.07.02
우리이 삶의 여백엔   대장장이 125 22.07.02
♡ 문제가 있는 곳에 해답이 있다  file (4) 청암 170 22.07.0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