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겨울 날의 思惟
8 예향도지현 2022.01.26 07:22:28
조회 156 댓글 1 신고

 

 

겨울 날의 思惟 / 藝香 도지현 

 

창에 서린 성애가

하얗고 아름다운 꽃을 피웠다

무슨 연유로 이렇게

아름다운 꽃을 내 창에 피웠을까

 

꽃만 핀 것이 아니라

꽃 사이에 좁은 오솔길도 있다

오솔길에는 하얀 눈이 쌓이고

누군가 지나간 발자국이 있는데

 

어느 고독하고 슬픈 사람이

이렇게 발자국을 찍고 갔을까?

발자국 하나하나에서 뚝뚝 떨어지는

외로움이 마음을 아프게 한다

 

그러나 그 외로움도

순백으로 뒤덮인 순수를 보게 되면

자신도 모르게 마음이 맑아지고

가슴속에 따스한 불꽃이 피어나겠지.

7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박규원의 [ 오월에 쓰는 편지 ]  file 모바일등록 new (4) k하서량 134 00:01:51
봄비와 가을비   new 도토리 20 22.05.25
그가 내 얼굴을 만지네  file 모바일등록 new 김별 58 22.05.25
푸른 일기장 / 임은숙  file new 행운초 150 22.05.25
나무로 만들어진 닭   new (4) 뚜르 142 22.05.25
노랑무늬붓꽃 /백승훈   new 뚜르 106 22.05.25
인생에서 꼭 필요한 5 "끈" ​   new (2) 뚜르 122 22.05.25
한국화 소재(素齋) 작약  file new 미림임영석 99 22.05.25
도전하는 자가 삶을 쟁취한다  file 책속의처세 128 22.05.25
사랑하는 당신에게 드리는 글   네잎크로바 145 22.05.25
♡ 함부로 비난하지 마라  file (3) 청암 156 22.05.25
무소식이 희소식인가  file (2) 예향도지현 157 22.05.25
그대의 바다에서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190 22.05.25
삶을 사랑하자  file 은꽃나무 185 22.05.25
그만 내려놓으시오   은꽃나무 213 22.05.25
산보길   은꽃나무 90 22.05.25
인생의 작은 교훈들  file (2) 하양 241 22.05.25
다섯 가지 질문  file (4) 하양 236 22.05.25
본질이 먼저다  file (2) 하양 202 22.05.25
돌담에 속삭이는 햇발   산과들에 143 22.05.2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