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어린 마음
17 네잎크로바 2022.01.20 08:40:14
조회 111 댓글 0 신고


◈ 여린 마음 ◈
자주 옷을 빨면 쉽게 해진다는 말에
빨려고 내놓은 옷을 다시 입는 남편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일어나야 할 시간인데도 곤히 자고 있는
남편을 보면서 깨울까 말까 망설이며
몇 번씩 시계를 보는 아내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꽃 한 송이 꺾어다 화병에 꽂고 싶지만
이제 막 물이 오르는 나무가 슬퍼할까
꽃만 쓰다듬다 빈손으로 돌아오는
딸아이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옷가게에 가서 어울리지 않는 옷 한번
입어보고는 그냥 나오지 못해 서성이며
머리를 긁적이는 아들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봄비에 젖어 무거워진 꽃잎이 불어오는
바람에 떨어질까 봐 물기를 조심스럽게
후후 불어 내는 소녀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사랑한다.’고 말해 버린 그 한마디
말 때문에 헤어지고 싶지만 떠나지
못한 채 약속 장소로 향하는 여인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아이의 거짓말에 회초리를 들었지만
매 맞는 아이보다 가슴이 더 아파
회초리를 내던지고 아이를 끌어안는
어머니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가볍게 업을 수 있지만 업어 주면 몸이
더 약해져 다시는 외출을 못하실까 봐,
등 굽은 어머니의 작고 힘겨운
보폭을 맞추어 걷는 아들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펌 글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말의 중요성  file (2) 하양 377 22.05.18
산다는 건  file 은꽃나무 201 22.05.17
 file 은꽃나무 98 22.05.17
물결도 없이 파도도 없이   은꽃나무 174 22.05.17
저녁   산과들에 99 22.05.17
서시   산과들에 104 22.05.17
아카시아 진한 향기 끝자락  file 미림임영석 137 22.05.17
임인년 5월 15일 보름날 달님  file 미림임영석 90 22.05.17
풀꽃과 나   도토리 290 22.05.17
풀꽃의 노래   도토리 301 22.05.17
행복한 풀꽃의 노래   도토리 309 22.05.17
따스한 웃음을   대장장이 158 22.05.17
입하늘과 입천장   김용수 108 22.05.17
백 년의 사랑  file 모바일등록 김별 145 22.05.17
그 친구, 그 친구   (2) 뚜르 194 22.05.17
봄밤   (1) 뚜르 127 22.05.17
술적심 /오탁번   (1) 뚜르 112 22.05.17
자기가 병조림이라는 믿은 남자   대장장이 85 22.05.17
♡ 외로울 때는  file (2) 청암 189 22.05.17
그 담장 위의 붉은 꿈 송이  file (2) 예향도지현 122 22.05.1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