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내 인생은 장전된 총
56 산과들에 2022.01.19 19:14:03
조회 178 댓글 1 신고

내 인생은 장전된 총

구석에 서 있던 어느 날

마침내 주인이 지나가다 날 알아보고

나를 데려갔다

 

그리고 우리는 국왕의 숲을 헤매면서

사슴사냥을 하고 있다

내가 주인 위해 고함칠 때마다

산과 들은 두려움에 떤다

 

내가 미소를 지으면 힘찬 빛이

계곡에서 번쩍한다

베수비어스 화산이

즐거움을 토해내는 듯하다

 

밤이 되어 멋진 하루가 끝나면

나는 주인님 머리맡을 지킨다

밤을 함께 보내다니 푹신한

오리 솜털 베개보다 더 좋다

 

그분의 적에게 나는 무서운 적이다

내가 노란 총구를 겨누거나

엄지에 힘을 주면

아무도 두 번 다시 움직이지 못한다

 

비록 그분보다 내가 더 오래 살지 모르나

그분은 나보다 더 오래 살아야 한다

나는 죽이는 능력은 있어도

죽는 힘은 없으므로

 

-에밀리 디킨슨-

6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멀리 멀리 떨어져 있어 보라  file 은꽃나무 147 22.05.20
바람부는 날   은꽃나무 81 22.05.20
자연 아름다운 계절의 꽃향기  file 미림임영석 105 22.05.20
벌써 시원한 곳을 찾아요!  file 미림임영석 112 22.05.20
쉿 / 황경신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122 22.05.20
오늘의 사진 한컷  file 라이더카우보.. 72 22.05.20
#책속의_한마디_불관용의_민주주의  file 책속의처세 38 22.05.20
황소와 수레바퀴   뚜르 180 22.05.20
누구나 찾아 오세요   뚜르 159 22.05.20
그 여름, 복날에 - 이길원   (2) 뚜르 108 22.05.20
♡ 행동은 마음의 거울  file (4) 청암 211 22.05.20
인생 친구가 있어 좋다   (2) 네잎크로바 238 22.05.20
봄 날은 간다  file (2) 예향도지현 149 22.05.20
들길을 걸으며 드리는 기도   도토리 290 22.05.20
영혼을 노래하는 시   도토리 302 22.05.20
친정엄마  file (4) 하양 355 22.05.20
꿈을 가진 이가 아름답다  file (4) 하양 406 22.05.20
내 아픔 아시는 당신께  file 하양 348 22.05.20
비움의 노래   (1) 도토리 318 22.05.20
벌써 두 번째 붉은 달님 얼굴  file 미림임영석 99 22.05.1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