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11월의 기도! 11월을 보내며 /성낙영
100 뚜르 2021.11.28 09:43:27
조회 209 댓글 0 신고

 

 

11월의 기도! 11월을 보내며  /성낙영

 

어디선가 도사리고 있던

황량한 가을 바람이 몰아치며

모든 걸 다 거두어가는

 

11월에는

외롭지 않은 사람도

괜히 마음이 스산해지는 계절입니다

 

11월엔 누구도

절망감에 몸을 떨지 않게 해 주십시오.

 

가을 들녘이 황량해도

단지 가을걷이를 끝내고

따뜻한 보금자리로 돌아가서

 

수확물이 그득한 곳간을 단속하는

풍요로운 농부의 마음이게 하여 주십시오

 

낮엔 낙엽이 쌓이는 길마다

낭만이 가득하고

 

밤이면 사람들이 사는 창문마다

따뜻한 불이 켜지게 하시고

 

지난 계절의 추억을 이야기하는

사랑의 대화 속에

평화로움만 넘치게 하여 주소서

 

유리창을 흔드는 바람이야

머나먼 전설 속 나라에서 불어와

창문을 노크하는 동화인양 알게 하소서

 

<카페 '서비의 놀이마당'>

3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어느 날의 쓸쓸함  file 모바일등록 (4) 가을날의동화 362 22.01.17
2022 신춘문예 시 당선작 모음/그도세상   (1) 그도세상김용.. 267 22.01.17
잊는 것도 힘듭니다  file (4) 하양 337 22.01.17
그런 사람이고 싶다  file 하양 313 22.01.17
어머니와 아내는  file 하양 310 22.01.17
다른이를 위로하면 내가 더 위로 받는다  file 은꽃나무 130 22.01.17
내 삶의 여백엔   은꽃나무 162 22.01.17
사랑은 에누리하지 마셔요  file 은꽃나무 131 22.01.17
언제나   (1) 산과들에 241 22.01.16
약해지지 마   산과들에 136 22.01.16
내가만약   (1) 산과들에 160 22.01.16
흔들리며 피는 꽃   (1) 대장장이 129 22.01.16
우리는 서로 사랑할 수 있습니다   대장장이 123 22.01.16
외로우니까   도토리 151 22.01.16
오뚝이   도토리 157 22.01.16
메타버스 독도랜드 (Metabus DokdoLand) / 천숙녀  file 독도시인 49 22.01.16
♡ 사계절 꽃향기 속에  file (4) 청암 200 22.01.16
삶과 일에서 세렌디피티와 운칠기삼의 철학   뚜르 206 22.01.16
인간관계를 넓히는 대화의 법칙   뚜르 217 22.01.16
​대구의 봄은 - 상희구   뚜르 110 22.01.1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