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사랑방 - 함순례
100 뚜르 2021.11.25 08:42:31
조회 186 댓글 3 신고

사랑방 - 함순례

울 아부지 서른, 울 엄니 스물 셋 꽃아씨, 아부지 투덕한 살집만 믿고 신접살림 차렸다는디, 기둥 세우고, 짚과 흙 찰박찰박 벽 다져, 오로지 두 양반 손을 집칸 올렸다는디, 부쳐먹을 땅뙈기가 없는 기라

내사 남아도는 게 힘이여 붉은 동빛 박지르며 집을 나서면 이윽이윽 해가 지고, 어둠별 묻히고야 삽작을 밀고 들어섰다는디, 한 해 두 해 불어나는 전답, 울 엄니 아부지 얼굴만 봐도 배가 불렀다는디……

늘어나는 것이 어디 그뿐이랴 울 엄니 이태가 멀다 실제 배가 불렀다는디, 갈이질에, 새끼들 가동질에, 하루 해가 지는지 가는지 하 정신 없었다는디, 울 아부지 저녁밥 안치는 엄니 그대로 부엌바닥에 자빠뜨린 거라

그 징헌 꽃이 셋째 딸년 나였더란다 첫국밥 수저질이 느슨할 밖에……임자 암 걱정 말어 울 아부지 구레나루 쓰윽 훑었다는디, 스무 날을 넘기자 사랑방 올린다고 밤새 불을 써 놓고 퉁탕퉁탕 엄니 잠을 깨웠드란다 모름지기 사내 자슥 셋은 되야 혀 그때 되믄 계집애들이랑 분별하여 방을 줘야 않겄어!

그렇게 맨몸으로 생을 일궜던 울 아부지, 성 안 차는 아들 두 놈 부려놓고 이젠 여기 없네.

- 시집『뜨거운 발』(애지, 2006)

 

<블로그 '시와 음악이 머무는 곳'>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지구 - 박용하 ​   뚜르 99 22.01.21
그대에게 줄것 하나 있음니다   네잎크로바 140 22.01.21
♡ 동심의 그날  file (4) 청암 158 22.01.21
겨울 가면 봄 오고  file 예향도지현 161 22.01.21
메타버스 독도랜드 (Metabus DokdoLand) / 천숙녀  file 독도시인 40 22.01.21
나 다시 태어난다면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266 22.01.21
일 잘하는 사내  file (2) 하양 332 22.01.21
행복유예선언  file 하양 308 22.01.21
커피 이야기  file (2) 하양 311 22.01.21
당신의 오늘 하루는 어땠습니까?  file 은꽃나무 148 22.01.21
행복은 우리가 마시는 산소 같은 것입니다   (1) 은꽃나무 113 22.01.21
눈 위에 남긴 발자국   은꽃나무 92 22.01.21
할 수 있는 한   그도세상김용.. 99 22.01.20
향기 나는 부부가 되는 길   그도세상김용.. 124 22.01.20
겨울나그네   (1) 대장장이 111 22.01.20
젊은 시인에게 주는 충고   산과들에 118 22.01.20
봄의 말   (1) 산과들에 107 22.01.20
슬픔   산과들에 100 22.01.20
1년 마지막 절기 대한(大寒)  file 미림임영석 120 22.01.20
가슴에 묻어둔 이야기   대장장이 160 22.01.2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