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아름다운 생 - 환갑 축시
21 도토리 2021.10.25 13:27:03
조회 174 댓글 0 신고

 

 아름다운 생 - 환갑 축시 / 정연복

 

꽃은 자기가

얼마나 예쁜 줄을 모른다

 

때가 되면 피어

한철 세상의 빛으로 살다가

 

조용히 지면 그뿐

자신의 존재를 뽐내지 않는다.

 

나무는 자기가

얼마나 멋있게 사는 줄을 모른다

 

조금도 서두름 없이 해마다

남몰래 나이테 하나 지으면서

 

거친 세상의 그늘이 되면 그뿐

나 여기 있다고 큰소리치지 않는다.

 

이 땅에 태어나 지금까지

예순 한 해 동안의 인생길에서

 

목소리를 높이는 일도 없고

누구와 등지는 일도 없이

 

남들보다 앞서 가겠다고

안달 떠는 일도 없이

 

그냥 자기다운 삶의 속도와 빛깔로

한 걸음 한 걸음 디뎌

 

이제는 잘 숙성된 포도주같이

좋은 향기가 묻어나는

 

너의 생은 참

아름답고도 아름답구나.

4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시인 임감송의 축복  file 모바일등록 김하운 107 21.12.01
시인 임감송의 장기판  file 모바일등록 김하운 108 21.12.01
찾아온 겨울의 진객 백조  file 미림임영석 121 21.12.01
인생의 숙제   도토리 210 21.12.01
뱃사공의 기도 / 정연복   도토리 207 21.12.01
12월의 노래   도토리 219 21.12.01
나무의 성장통   (1) 김용수 127 21.12.01
♡ 기쁨은 장소가 없습니다  file (6) 청암 262 21.12.01
12월의 기도 /청초 이응윤   (2) 뚜르 217 21.12.01
팔베개 - 홍해리   뚜르 139 21.12.01
어릴 적 신발   (4) 뚜르 218 21.12.01
겨울 사랑  file (1) 예향도지현 210 21.12.01
마음속 도화지   네잎크로바 124 21.12.01
꽃 무릇 / 천숙녀  file (1) 독도시인 71 21.12.01
12월의 시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278 21.12.01
사는 일이 쓸쓸할 때  file 하양 334 21.12.01
사랑  file (4) 하양 351 21.12.01
기울어가는 부양  file 하양 281 21.12.01
그럴 일은 없겠지만   (2) 은꽃나무 126 21.12.01
굴뚝집   은꽃나무 89 21.12.0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