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버드나무 정원 아래서
44 무심함 2021.10.20 08:43:30
조회 182 댓글 4 신고
샐리 가든(버드나무 정원 아래서) - 윌리엄 버틀러 예이츠

버드나무 정원에서 그녀와 나는 만났네.

눈처럼 흰 작은 발로 버드나무 정원을 거닐며

그녀는 내게 말했지. 나뭇가지에 잎 자라듯 사랑을 쉽게 생각하라고.

그러나 나는 젊고 어리석어 그녀의 말 듣지 않았네.

 

강가 들판에서 그녀와 나는 서 있었네.

기대인 내 어깨 위에 눈처럼 흰 손을 얹으며

그녀는 내게 말했지. 둑 위에 풀 자라듯 인생을 쉽게 생각하라고.

그러나 나는 젊고 어리석었기에, 지금 눈물로 가득하네


"다시 부르는 옛 노래"라고 하네요.... 임형주의 노래로도 유명하죠.
6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어제는 / 천숙녀  file (2) 독도시인 59 21.11.28
행복의 기준이 같은 사람  file (4) 하양 461 21.11.28
고난  file (2) 하양 348 21.11.28
마음을 연주할 수 있다면  file (2) 하양 354 21.11.28
조그만 친절   산과들에 118 21.11.27
  (1) 산과들에 66 21.11.27
생각 속에   (2) 산과들에 142 21.11.27
무서운 시간   (2) 무심함 124 21.11.27
우정   무심함 96 21.11.27
안도현의 [전전긍긍]  file 모바일등록 (4) k하서량 235 21.11.27
웃는 법   (1) 대장장이 151 21.11.27
떨어진 낙엽 잎에 서리꽃!  file 미림임영석 127 21.11.27
가을이 오면   대장장이 75 21.11.27
지금이 그때다   (7) 관심글쓰니 271 21.11.27
소망의 시   (6) 관심글쓰니 202 21.11.27
♡ 따뜻한 눈물  file (6) 청암 221 21.11.27
사랑하기에 좋은 당신   (2) 무심함 165 21.11.27
우리가 살아가는 동안에   은꽃나무 157 21.11.27
뜨거운 소식   (1) 은꽃나무 110 21.11.27
그런 날이 있었는지  file 은꽃나무 124 21.11.2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