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이 가을 / 천숙녀
7 독도시인 2021.10.17 06:46:57
조회 107 댓글 0 신고

 



이 가을 / 천숙녀


고춧대 걷을 때 쯤 잎 떨군 나무들이
빈손을 치켜들고 튕기는 주판알에
쭉정인
날아가면서
알곡들만 남겨놓고

남아있는 햇볕으로 가을걷이 할 수 있나
을씨년스런 바람만이 고향집에 머물면서
덜컹인 문짝을 잡고 닫았다가 열었다가

4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11월 달력 뒤에 12월 한 장  file new 미림임영석 146 21.11.30
영하 기온 서리꽃 핀다!  file new 미림임영석 85 21.11.30
절망적인 상황일 때   new 무극도율 97 21.11.30
집단지성이 필요한 이유   new 무극도율 74 21.11.30
'자동차 연료통'이 아니다   new 무극도율 60 21.11.30
꿈속의 길   new 대장장이 77 21.11.30
사랑이 올 때   new 산과들에 66 21.11.30
바로 말해요   new (1) 산과들에 69 21.11.30
사랑에 답함   new 산과들에 70 21.11.30
하얀 눈이 내리는 겨울날/김용호   new 그도세상김용.. 74 21.11.30
가을밤에;   new 대장장이 65 21.11.30
오쇼 라즈니쉬의 [인생은 그대의 작품]  file 모바일등록 new (3) k하서량 147 21.11.30
길 위에서   new 대장장이 68 21.11.30
그 아무것도 없는 11월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219 21.11.30
오뚝이   도토리 129 21.11.30
옹기종기   도토리 164 21.11.30
그네   도토리 168 21.11.30
사랑해요 라고 말할수 있는 행복   (1) 네잎크로바 208 21.11.30
고난 속에서 피운 꽃   (2) 뚜르 190 21.11.30
낙엽을 밟을 때는   (2) 뚜르 172 21.11.3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