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바다
55 산과들에 2021.10.12 18:11:30
조회 84 댓글 0 신고

바닷가에 왔드니

바다와 같이 당신이 생각하 나는구려

바다와 같이 당신을 사랑하고만 싶구려

 

구붓하고 모래톱을 오르면

당신이 앞선 것만 같구려

당신이 뒤선 것만 같구려

 

그리고 지중지중 물가를 거닐면

당신이 이야기를 하는 것만 같구려

당신이 이야기를 끊은 것만 같구려

 

바닷가는

개지꽃에 개지 아니 나오고

고기비눌에 하이얀 햇볕만 쇠리쇠리하야

어쩐지 쓸쓸만 하구려, 섧기만 하구려

 

-백석-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쓴맛과 단맛   은꽃나무 186 21.11.26
오늘도 소중한 하루  file (8) 하양 454 21.11.26
희망  file (2) 하양 260 21.11.26
허물  file (2) 하양 282 21.11.26
멀리서 빈다   (2) 산과들에 151 21.11.25
  (1) 산과들에 100 21.11.25
낙타   (2) 산과들에 93 21.11.25
불가능한 꿈은 없다   무극도율 117 21.11.25
그대 더 이상 울지 마   무극도율 102 21.11.25
아버지의 비밀 노트   무극도율 83 21.11.25
정숙자의 [내 오십의 부록]  file 모바일등록 (5) k하서량 244 21.11.25
노자의 인간관계론   김용수 135 21.11.25
가을에서 겨울로 낙엽 양탄자!  file 미림임영석 108 21.11.25
아버지의 비밀 노트   (3) 뚜르 226 21.11.25
삶에는 승자도 패자도 없습니다   (4) 뚜르 291 21.11.25
사랑방 - 함순례   (3) 뚜르 161 21.11.25
사람을 사랑하는 일   (2) 솔새 233 21.11.25
사랑의 꿈   무심함 127 21.11.25
오래된 사람  file (1) 예향도지현 174 21.11.25
가을은 ~~~~~~~~~~~~   네잎크로바 95 21.11.2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