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말썽꾸러기 목사 아들
29 무극도율 2021.07.20 08:55:34
조회 139 댓글 0 신고
말썽꾸러기 목사 아들


학교에서 내가
또 어떤 말썽을 부렸는지
버니가 방과 후에 어머니에게 죄다
일러바칠까 나는 항상 걱정해야 했다.
어느 날 오후에 우리가 버스에서 내렸을 때,
버니가 어머니를 돌아보면서 말했다.
"프랭클린이 오늘 또 싸웠어요."
나는 버니가 어머니에게 고자질하는 걸 들었다.
"얘가 어떤 애 입을 때렸어요."


-프랭클린 그래함의《이유 있는 반항아》중에서-
2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가을이 우리 곁에 옵니다!  file new 미림임영석 28 13:42:15
삶과 죽음   new 대장장이 19 13:26:27
♡ 갈등은 차분하게  file new 청암 21 12:40:44
희망을 이야기하면   new (1) 대장장이 47 10:01:59
얼룩진 손수건   new 뚜르 75 09:37:29
오렌지 와인   new 뚜르 48 09:37:24
당신의 차도 휴식이 필요합니다 - 심재상   new 뚜르 48 09:37:20
따뜻함이 전해지는 커피 한 잔  file new 은꽃나무 71 08:47:59
당신의 가슴은 언제나 깊습니다  file new 은꽃나무 72 08:47:56
성인의 길  file new 은꽃나무 33 08:47:54
새벽을 여는 사람들   new (1) 대장장이 57 08:40:42
꽃과 나   new 도토리 73 08:32:59
눈물의 고리   new 도토리 81 08:30:59
가을은 사랑의 계절   new 도토리 98 08:29:03
당신의 정거장   new 네잎크로바 52 07:34:05
가슴에 별 하나 띄워 놓고   new 예향도지현 74 07:33:36
설탕같은 사람, 소금같은 사람   new 관심글쓰니 68 07:07:16
사랑이 왜 하트 모양인지 아세요?  file new (1) 관심글쓰니 85 07:06:21
코로나 19 –별자리 /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42 06:11:22
국화 앞에서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136 01:25:4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