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혼자 싸우고 있는 느낌이 든다면
100 하양 2021.06.18 00:22:31
조회 556 댓글 2 신고

 

 

혼자 싸우고 있는 느낌이 든다면

 

세상이 자꾸

나를 속이려 하고 상처 주는데,

거기에 길들고 싶지 않아 정직하려 노력하고

진심으로 살아가는 자신이 바보 같고

지쳐 가는 누군가가 있다면

 

분명 그 순간이 지나고 나면

그런 상황은 아닐 텐데,

자꾸만 혼자 싸우고 있는 느낌이 든다면....

 

그런 사람이 어쩌다 운 좋게,

또는 시간이 남아돌아

이 글을 모두 읽고 이 페이지까지 읽고 있다면

 

적어도 그런 마음으로,

서럽고 억울하고 혼란스러운데도

여전히 옳게 살아야 한다는 마음으로

버티고 있는 사람이

본인 +1명은 있다는 것을 알아주시길.

 

분명 인생에서

행복하고 밝은 순간 역시 즐길 줄 알지만은,

끝없이 찾아오는 답 없는 우울함이

여전히 무서운 것도

본인 +1명은 있다는 것을 알아주시길.

 

사실 아직 왜 살아야 하는지 잘 모르겠지만,

살아야 하는 이유를 모른다고

흐르는 시간이 멈춰서 날 기다려주지 않으니,

 

아마 이 강물 저 위에서 내려다보면

모두 다 매가리 없이 떠내려가는 것 같겠지만,

 

떠밀리듯 떠내려가듯 삶을 살면서도

방향을 잡아보겠다고 나름 저항하는 사람들이

꽤 지척에 있다는 것을 알아주시길.

 

혼자라고 생각하고,

이 물이 얼마나 깊은가 생각하면

무섭고 막막하지만

옆에 나랑 같은 짓을,

 

어쩌면 의미가 없을 수도 있는 허우적거림을

같이하고 있는 누군가를 보면

슬픈 와중에 웃기기도 하다는 것을 기억하시길.

 

하다못해 그 웃음이

가끔은 슬픔을 이기기도 한다는 것도 잊지 마시길.

 

- 최별, ‘오느른- 

6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꼭꼭꼭...꼭꼭♡  file 모바일등록 (5) 관심글쓰니 314 21.07.29
금붕어의 절규😱  file 모바일등록 하서량 226 21.07.29
아리랑의 참뜻을 아십니까  file (6) 관심글쓰니 237 21.07.29
괜찮다   도토리 105 21.07.29
꽃노래   도토리 54 21.07.29
불 집힌 대지의 열기  file 미림임영석 90 21.07.29
이열치열   도토리 91 21.07.29
'끝'   (4) 뚜르 166 21.07.29
가시 - 이영춘   (4) 뚜르 144 21.07.29
건강의 가치   (2) 뚜르 160 21.07.29
♡ 모든 것은 내 탓이다   (2) 청암 150 21.07.29
판단 보류   은꽃나무 94 21.07.29
좋은 일  file 은꽃나무 163 21.07.29
옹달샘같은 사랑   은꽃나무 122 21.07.29
기다리는 까닭   예향도지현 98 21.07.29
꽃중에 꽆은 웃음의 꽃   네잎크로바 118 21.07.29
산책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207 21.07.29
천사 메시지,머루2   해맑음3 57 21.07.29
독도 수호의 길 (1) / 천숙녀  file (1) 독도시인 39 21.07.29
당신도 나만큼 아픈가요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198 21.07.2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