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겨울나무 모바일등록
9 하서량 2021.06.08 12:11:38
조회 300 댓글 2 신고

겨울나무
                       
한옥남 시인





봄 햇살 따스한 날

철없이 내민 싹

한없이 자랄 것만 같았지.



한 여름 작렬하는 태양 아래

세찬 소나기를 맞을 때도

푸르른 청춘이 영원할 것 같았어.



고운 빛 화려한 그때 

가득 열린 열매로 온 세상 다 얻은것 

같았는데,



빛바랜 앙상한 가지

거칠어진 줄기마다 눈물이 고이고

혹한의 시간을 견뎌야만 한 뼘 더 

커진다네.
     
5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담쟁이 인연   은꽃나무 91 21.07.28
함께 눈물이 되는 이여   모바일등록 은꽃나무 96 21.07.28
살아지는 것   은꽃나무 88 21.07.28
♡주어진 일을 사랑하라   (2) 청암 103 21.07.28
당신이 그 인물이 되라   (4) 뚜르 187 21.07.28
말나리 /백승훈   뚜르 112 21.07.28
만전(萬全)하면서도 무해한 법   뚜르 119 21.07.28
자드락 길에서   예향도지현 72 21.07.28
독도 -안부 / 천숙녀  file 독도시인 46 21.07.28
나무와 사람은 누워 봐야 안다   네잎크로바 107 21.07.28
생각이 만들어낸 관념과 선입견   해맑음3 100 21.07.28
혼자 걸었습니다  file 모바일등록 (4) 가을날의동화 203 21.07.28
불통  file (2) 하양 247 21.07.28
남에게 아픈 말을 하면 내가 아프게 된다  file (4) 하양 322 21.07.28
마음대로 안 되는 일은  file (8) 하양 342 21.07.28
대자연이 주는 공짜 선물!  file 미림임영석 123 21.07.27
딱새는 날아가고  file 모바일등록 하서량 270 21.07.27
기다림   도토리 209 21.07.27
꽃 세상   도토리 212 21.07.27
소풍   도토리 223 21.07.2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