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5월14일-꽃은 외로워요
16 사교계 여우 2021.05.14 08:10:30
조회 14 댓글 0 신고
5월14일-꽃은 외로워요
 
 
 
 
 
 

undefined

아, 날씨 참 좋다.
 
 
 
 
 
undefined
 
오래간만에 보송보송해진 햇살이 차창을 뚫고
얼굴을 스치는 순간,
‘아차…’ 하며 고개를 돌려버렸다.
 
 
 
 
undefined
 
오늘 같은 날의 자외선 지수는 빨간불인 ‘매우 높음’.
 
기상청에 따르면 태양에 노출 시 매우 위험하며
노출된 피부는 빠르게 타서 위험해질 수 있는 수준이다.
 
 
 
 
 
undefined
 
덧붙여 자외선 차단제를 발라야 한다는 주의사항도 잊지 말자.
이젠 햇살도 마음 놓고 쬘 수 없는 세상이다
 
 
 
 
 
 
 
undefined

그나저나 요즘 꽃들은 연애하기가 어렵다.
 
 
 
 
undefined
 
외로운 수술이
암술에 꽃가루를 보낼 방법이 없다.
 
 
 
undefined
undefined
 
이맘 때 꽃 사이를 오가던 벌과 나비가
종적을 감췄기 때문이다.
 
 
 
 
 
 
 
undefined
 
지난봄 추운 날씨에 모두 얼어죽었단다.
 
연애를 못하면 열매도 없다.
열매가 나지 않으면 초식동물이 배를 곯는다.
 
 
 
 
 
 
undefined
 
 계속되는 따뜻한 날씨.
 
 세상은 온통 초록색이 됐지만
생태계는 아직도 지난봄의 상처와 투쟁 중이다.
1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우리가 세운 목적   new 뚜르 50 09:56:34
목표는 커야한다   new 뚜르 50 09:56:30
목표가 이루어지는 법   new 뚜르 49 09:56:25
6월12일-에어컨 바람 ‘쌩쌩’ 콧물 ‘줄줄’   new 사교계 여우 31 08:53:15
6월11일-‘여름 향내’   사교계 여우 22 21.06.11
6월10일-여름의 정취 속으로!   사교계 여우 10 21.06.10
다섯 가지 당부   하양 38 21.06.10
오늘의 일을 내일로 미루지 마라   하양 16 21.06.10
신념의 마력   하양 21 21.06.10
6월9일-‘치아의 날’… 양치질 한번 더?   사교계 여우 26 21.06.09
선택과 집중   산과들에 42 21.06.08
겸손   산과들에 27 21.06.08
사람   산과들에 16 21.06.08
6월8일-오스카 와일드는 말했다   사교계 여우 21 21.06.08
6월7일-즐거운 휴가가 눈앞에 보이는 듯   사교계 여우 27 21.06.07
6월6일-불확실성   사교계 여우 21 21.06.06
6월5일-시원한 팥빙수 한 그릇 먹으러 가자   사교계 여우 18 21.06.05
6월4일-농사일 바쁠 날, 날씨도 후끈   사교계 여우 21 21.06.04
6월3일-더위 쫓을 나만의 ‘죽부인’   사교계 여우 28 21.06.03
6월2일-열 내리기, 맥주보단 오미자차   사교계 여우 30 21.06.0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