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사랑은 깊은 우물에 갊아야 한다
16 네잎크로바 2021.02.24 08:15:26
조회 266 댓글 1 신고


◈ 사랑은 깊은 우물을 닮아야 합니다.◈

모름지기 사랑은 깊은 우물을 닮아야 합니다.
내안의 물을 퍼내고 또 퍼내어
그의 갈증을 씻어주는...
사랑은 '함께' 입니다.
그러나 그가 나와 '함께'하는 것이 아니라
내가 그와 '함께'하는 것입니다.
'함께'를 통해 '나'는 점차 소멸되고
드디어 '우리'가 탄생합니다.
그를 위해 몸을 움직이는 수고입니다.
나의 전 생애를 한곳으로 모으는 노력입니다.
생명을 걸고 쫓아야할 헌신입니다.
사랑은
그를 향한 깊고도 먼 눈길을 지녀야 합니다.
보이는 것이 아닌, 보이지 않는 것을
더 깊이 마음에 품어 두어야 합니다.
이해하려 애쓰지 마십시오.
이해되지 않는 부분 때문에 속상해 하지도 마십시오.
사랑은 이해보다 훨씬 윗길입니다.
사랑한다는 것은
내가 그의 쪽으로 걸어간다는 뜻입니다.
사랑받는다는 것은 그가 내편으로 다가옴입니다.
사랑을 이룬다는 것은 두 사람이
하나의 목표를 향해 함께 나아간다는 뜻입니다.
지쳐 주저앉은 나를 일으키는 동력입니다.
새로운 길을 열어주는 가능성입니다.
사랑은 그 사람을 등에 업고 먼 길 가는 것
지치고 고단해도 내려놓지 않은 채
뚜벅 뚜벅 아득히 먼 길 걷고 또 걷는 것.
어제와 오늘의 비교가 사랑을 무력하게 만듭니다.
어제는 오늘의 사랑을 이룩한 한 과정이었습니다.
오늘은 내일 더 사랑키 위한 또 다른 과정입니다.
진정한 사랑은 내 자신을 태웁니다.
나를 태워 마침내 그를 따뜻하게 만듭니다.
그에게 온기가 되어주지 못한다면
나는 아직 사랑 밖에서 서성이고 있는 셈입니다.

5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주어진 시간 --- B,프랭크린   (1) 은꽃나무 117 21.04.07
너는 아니 --- 다감/이정애   은꽃나무 83 21.04.07
복사꽃 /백승훈   (2) 뚜르 421 21.04.07
분홍찔레꽃 /지시연   뚜르 283 21.04.07
사랑은 상처를 덮는 붕대가 아니다   뚜르 345 21.04.07
♡ 사랑의 길   (2) 청암 110 21.04.07
아름다운 꽃길 멋진 수채화  file 미림임영석 103 21.04.07
희미한 추억을 되살리려면   무극도율 74 21.04.07
아침에 차 한 잔   무극도율 140 21.04.07
선한 영향력   무극도율 145 21.04.07
소금과 물의 만남처럼   (1) 네잎크로바 153 21.04.07
맨발 / 천숙녀  file 독도시인 70 21.04.07
사랑  file 모바일등록 (3) 가을날의동화 294 21.04.07
남의 집에 살고있는 우리들   해맑음3 59 21.04.07
오늘 술 한잔 어때  file (6) 하양 386 21.04.07
당신이 내 삶의 의미입니다  file (2) 하양 338 21.04.07
늙지 마세요 당신!  file (4) 하양 370 21.04.07
혼자 살 수 없는 세상   (2) 강아지 158 21.04.06
행복해지는 법, 감사하는 법   강아지 154 21.04.06
시월에   (2) 산과들에 56 21.04.0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