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겨자씨의 전파력
100 뚜르 2021.01.25 07:08:01
조회 119 댓글 0 신고




20세 젊은 나이에 왕이 되어
약 10년 만인 BC333년에 유럽과 아시아의 대부분을 차지한
위대한 정복자 알렉산더 대왕.

당시 적군이었던 페르시아의 황제 다리우스와
최후의 결전을 배경으로 전해 내려오는
일화입니다.

다리우스는 결전을 앞두고 알렉산더에게
선전 포고하며 보낸 것이 있는데 그것은 다름 아닌
참깨였습니다.

'페르시아의 군대는 참깨처럼 셀 수 없이 많으니
승산 없는 싸움을 하지 말고 항복하라'는
뜻으로 보냈던 것입니다.

그러자 알렉산더는 답장으로 작은 봉투 속에
이것을 넣어서 다리우스에게 보냈습니다.
그리고 그렇게 전쟁은 시작되었고
전쟁의 승리는 알렉산더에게로
돌아갔습니다.

알렉산더 대왕이 보낸 선물은
바로 작은 겨자씨 하나였고 이 선물에는
이런 의미가 담겨 있다고 합니다.

'우리의 수가 적다고 무시하지 말아라!
이 겨자씨처럼 작지만 무섭고 놀라운 생명력을 가지고 있다.
우린 전쟁에서 반드시 승리할 것이다'





제주도의 유채꽃처럼 3월이 되면
이스라엘의 들판을 노랗게 물들이는 꽃이
바로 겨자 꽃이라고 합니다.

겨자씨는 어떤 씨앗보다 작지만,
땅에 떨어져 싹이 나면 이듬해 그 지역이
온통 노랗게 변할 만큼 놀라운 생명력과 전파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자기 자신이 겨자씨 하나만큼 작게 느껴지시나요?
그렇다면 낙심하지 말고, 겨자씨 하나의 힘을 믿어보세요.
여러분은 어쩌면 각자가 생각하는 그 이상보다
더 큰 잠재력이 있을지 모릅니다.


# 오늘의 명언
시도해보지 않고는 누구도 자신이 얼마만큼
해낼 수 있는지 알지 못한다.
- 푸블릴리우스 시루스 -

 

<따뜻한 하루>

5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그를 기다립니다   new 산과들에 0 16:59:04
사랑의 비극   new 산과들에 0 16:58:17
좋 은 우 정   new (1) 욱형 29 15:41:21
행복엔 나중이 없다   new 김용수 24 15:35:53
따뜻한 말 한마디 웃음 한번   new 욱형 22 15:28:21
흘러만 가는 강물 같은 세월에 /용혜원   new 욱형 16 15:26:15
아름다운 여행  file 모바일등록 new 블루아이스 40 15:04:59
삶을 낙관하는 노래   new 도토리 39 11:55:51
연둣빛 3월을 재촉하는 봄비  file new 미림임영석 56 10:46:17
* 좋은 사람 *  file new (4) 마음의글 107 10:19:53
지혜로운 나이 듦   new 뚜르 141 09:30:05
제주백서향​ /백승훈   new 뚜르 122 09:30:00
꽃샘 추위 /박준희   new 뚜르 118 09:29:55
꿈이 있는 한 나이는 없다/조미하   new 은꽃나무 104 09:26:16
후회할 것 같으면 해버려라  file new 은꽃나무 70 09:26:14
똑똑하게 화내는 방법   new 은꽃나무 50 09:26:12
♡ 사랑의 나무   new (1) 청암 45 09:01:32
늘 옆에 있어주는 사람   new 무극도율 67 08:26:21
건성으로 보지 말라   new 무극도율 54 08:24:47
영혼은 올바름을 동경한다   new 무극도율 38 08:23:2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