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삶은외롭고 하쉬운 것이다
15 대장장이 2021.01.19 18:54:53
조회 182 댓글 0 신고

 

 

                  삶은 외롭고  아쉬운  것이

 

 

                     삶은 그리움에 목까지 차오르도록

                     무지하게 외롭고 아쉬운 것이다

 

                     나 혼자 힘든 줄 알지만

                     모든 사람이 부질없이 쓸쓸하게

                     그렇게 살아가는 것이다

 

                     무뚝뚝한 표정으로 괴롭게

                     온몸이 만신창이 되도록 시달리면

                     마음이 복잡헤 열풍이 터지도록

                     왈칼 눈물 쏟아질 만큼 고통이 찾아온다

 

                    아무리 좋은 것도 매어놓지 못하고

                    붙잡아 두지 못하고 어정쩡 망설이면

                    볼맨소리로 불러도 매정하게 떠나버려

                    별수 없이 메가리가 빠지고 만다

 

                    부리나케 떠나 다시는 오지 못할 것이니

                    곁에 있는 것들을 사랑하며

                    끝내 놓지 영영 멀어지면 안 된다

 

                     비굴한 고독으로 외로운 날

                     밤하늘에 초승달 하나,

                     끔찍하게 차가운 눈빛으로 

                     홀로 쌀쌀맞게 떠 있어

                     금방 훌쩍거리며 눈물이 터질 것 같다

 

                     버둥거리며 악착같이 살알어도

                     어처구니없이 못다 이룬 한처럼

                     너는 바로 내가 살아갈 이유다

 

                                                          

                                                         ♤ 용 혜 원

 

 

 

 

2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나무   (5) 도토리 148 21.02.21
하나를 얻으면 하나를 잃는다   (2) 욱형 158 21.02.21
♡의심이 모락모락   (4) 청암 184 21.02.21
당신 으로 가득한 날   욱형 136 21.02.21
사랑 고백   욱형 111 21.02.21
내적인 도움과 위안   뚜르 197 21.02.21
분수에 맞지 않는 복은 큰 함정이다   (2) 뚜르 221 21.02.21
초봄의 약속 /박정만   뚜르 213 21.02.21
논산 훈련소 신병 훈련병   무극도율 103 21.02.21
과민반응   무극도율 71 21.02.21
할아버지가 꼭 붙잡아줄게   무극도율 66 21.02.21
안개속에 숨다   네잎크로바 79 21.02.21
동행   대장장이 107 21.02.21
웃을 일은 매일 있다 - 우미의 아침편지  file 모바일등록 우미김학주 119 21.02.21
독도 너를 떠올리면 / 천숙녀  file 독도시인 91 21.02.21
시크릿 과 정화   해맑음3 60 21.02.21
세월 금방 간다   은꽃나무 133 21.02.21
주인을 향한 사랑  file 은꽃나무 105 21.02.21
커피 향처럼 느껴오는 그대/석연   은꽃나무 113 21.02.21
한 송이 들꽃처럼   (1) 도토리 141 21.02.2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