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외손자를 위한 동시 2편
28 무극도율 2021.01.19 08:08:05
조회 66 댓글 0 신고

 

외손자를 위한 동시 2편('사회적 사랑의 거리' 운동 9)

요즈음 고도원의 아침편지에서
독자들의 감명깊은 글을 읽으며 코로나19로
지치고 힘든 마음에 많은 위안을 받고 있습니다.

우리 집에는 개나리처럼 앙증맞은
외손자 둘(6살, 5살)이 함께 살고 있습니다.
코로나19로 인하여 어린이집을 못 가 거의 하루 종일
같이 지내고 있지요. 어느 날 보강천에 갔는데
어린이집에 가고 싶다 하여 외손자들과 걸어서
가보았답니다. 그런데 친구들은 보이지 않고
어린이집 건물만 덩그러니 있어 안쓰러운
아이들 마음을 동시로 써보았습니다.

〈친구야 친구야 〉

하부지와 보강천 갔다
어린이집이 가고 싶었어요

친구들은 못 보고
어린이집만 보았어요

개나리처럼 노랗게 웃는
친구가 더 보고 싶고

하르르하르르 벚꽃이 피어있어
친구와 신나게 놀고 싶어요

〈사이좋게 놀자〉

외손자 둘이
잘 놀다가 다툰다

"사이좋게 놀자"
동생의 말 한마디에
일렁이던 호수가
잔잔해진다

* 아이들의 모습을 보고
어른인 제가 부끄러웠습니다.
그래서 동시로 써 보았습니다.
충북 증평에서 권오중 올림 
3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나무   (5) 도토리 148 21.02.21
하나를 얻으면 하나를 잃는다   (2) 욱형 158 21.02.21
♡의심이 모락모락   (4) 청암 184 21.02.21
당신 으로 가득한 날   욱형 136 21.02.21
사랑 고백   욱형 111 21.02.21
내적인 도움과 위안   뚜르 197 21.02.21
분수에 맞지 않는 복은 큰 함정이다   (2) 뚜르 221 21.02.21
초봄의 약속 /박정만   뚜르 213 21.02.21
논산 훈련소 신병 훈련병   무극도율 103 21.02.21
과민반응   무극도율 71 21.02.21
할아버지가 꼭 붙잡아줄게   무극도율 66 21.02.21
안개속에 숨다   네잎크로바 79 21.02.21
동행   대장장이 107 21.02.21
웃을 일은 매일 있다 - 우미의 아침편지  file 모바일등록 우미김학주 119 21.02.21
독도 너를 떠올리면 / 천숙녀  file 독도시인 91 21.02.21
시크릿 과 정화   해맑음3 60 21.02.21
세월 금방 간다   은꽃나무 133 21.02.21
주인을 향한 사랑  file 은꽃나무 105 21.02.21
커피 향처럼 느껴오는 그대/석연   은꽃나무 113 21.02.21
한 송이 들꽃처럼   (1) 도토리 141 21.02.2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