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숭늉같이
21 도토리 2021.01.10 09:13:21
조회 327 댓글 1 신고


   숭늉같이 / 정연복

 

꽃향기같이

진하지는 않지만

 

구수한 냄새의

숭늉같이.

 

꽃같이 눈부신

빛깔은 아니지만

 

하늘의 구름같이 은은한

빛깔의 숭늉같이.

 

자기를 마시는 사람들의

뱃속과 가슴속을

 

따뜻하고 편안하게 해주는

숭늉같이.

 

세상에 자랑스레

내세울 것은 하나 없어도

 

나다운 삶의 향기와 빛깔로

한몫하는 사람이 되고 싶다.

2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 예쁜 엄마   (4) 청암 152 21.03.02
* 3 월 당신에게 보내는 편지 *  file (6) 마음의글 384 21.03.02
돈 자루의 주인   뚜르 189 21.03.02
직선 그리고 곡선   뚜르 192 21.03.02
3월 /장석주   뚜르 180 21.03.02
대화가 즐거운 사람을 만나라   (1) 네잎크로바 181 21.03.02
봄이 오는 길목에 서면   (1) 대장장이 170 21.03.02
가끔은 고뇌해야 한다   욱형 125 21.03.02
고운 미소와 아름다운 말한마디   (4) 욱형 196 21.03.02
돈 자루의 주인   욱형 124 21.03.02
꽃씨 / 서정윤  file 모바일등록 (12) 가을날의동화 254 21.03.02
서성이다 / 천숙녀  file (2) 독도시인 122 21.03.02
전생 이야기   (1) 해맑음3 75 21.03.02
부부의 노래   (2) 도토리 255 21.03.02
삶을 사랑하는 사람은 아름답습니다  file (9) 하양 409 21.03.02
관계의 소중함  file (2) 하양 351 21.03.02
기다림의 시  file (2) 하양 261 21.03.02
어느 아버지의 재산 상속   (1) 그도세상김용.. 99 21.03.01
김남열 시집 탕탕별곡  file 김하운 101 21.03.01
마음을 한번 열어보세요   그도세상김용.. 170 21.03.0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