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추억
54 산과들에 2020.11.25 18:01:10
조회 108 댓글 0 신고

어디라 없이 문득

길 떠나고픈 마음이 있다

누구라 없이 울컥

만나고픈 얼굴이 있디

 

반드시 까닭이

있었던 것은 아니다

분명히 할 말이

있었던 것은 더욱 아니다

 

푸른 풀밭이 자라서

가슴속에 붉은

꽃들이 피어서

 

간절히 머리 조아려

그걸 한사코

보여주고 싶던 시절이

내게도 있었다

 

-나태주-

3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깨어나서 세상을 본다는 건   new 해맑음3 18 03:57:54
들리지 않는 노래   new 대장장이 19 02:14:11
사랑을 가졌습니다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40 02:00:28
아버지와 아들  file new (1) 하양 29 00:23:34
당신은 나에게  file new (1) 하양 43 00:23:31
천년의 사랑  file new (1) 하양 43 00:23:28
느릅실 할머니와 홍시/신광철   new 그도세상김용.. 26 21.01.16
사랑의 인두   new 산과들에 75 21.01.16
열병   new 산과들에 31 21.01.16
죽어 내 가슴에 영원히 남아 있는   new 산과들에 42 21.01.16
아하! 실마리를 찾았어요   new 무극도율 37 21.01.16
페니실린과 코로나 백신   new 무극도율 44 21.01.16
병에 걸리지 않는 사람   new 무극도율 45 21.01.16
사랑의 난로   new (2) 도토리 228 21.01.16
겨울바람   new (1) 도토리 243 21.01.16
북극곰   new (1) 도토리 256 21.01.16
따스한 마음을 전해주고 싶은 사람   new (1) 네잎크로바 93 21.01.16
마음의 시선  file 모바일등록 new (5) 마음정원 177 21.01.16
사람 잘못 봤지라는 말  file new (2) 솔새 111 21.01.16
♡ 나의 사랑도  file new (9) 청암 156 21.01.1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